(경기)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 채정우 연구사, 임학분야 최고 권위 ‘현신규학술상’ 수상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 채정우 연구사, 임학분야 최고 권위 ‘현신규학술상’ 수상

○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 채정우 연구사, 현신규학술상 젊은 과학자상 수상

※ 현신규학술상 : 산림녹화에 기여한 故현신규박사를 기리는 상

○ 기능성 식물 연구분야에서 탁월한 성과 인정받아

– 광역지자체 산림환경연구소 최초로 현신규학술상 젊은과학자상 수상

 

경기도는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소장 신광선)의 채정우 연구사가 20일 ‘2020년도 한국산림과학회 총회 및 학술연구발표회’에서 ‘현신규학술상’의 젊은 과학자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현신규학술상’은 일제의 산림수탈과 한국전쟁으로 헐벗은 국토를 녹화하고 산림을 자원화하기 위해 일생을 임목육종연구에 헌신하신 향산(香山) 현신규 박사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제정된 학술상이다.

한국임학회에서 매년 산림분야에서 우수한 연구업적을 이룩한 과학자 3명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채정우 연구사는 경기도 등 국내 중부지방에 자생하는 기능성 식물 연구 분야에서의 탁월한 성과를 인정받아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특히 광역지자체 산림환경연구소 소속 연구원으로는 이번이 첫 사례다.

채정우 연구사는 경기도의 주요 산림수종인 잣나무의 버려지는 잣 구과피와 외종피를 이용한 기능성 화장품을 지난 2013년에, 재선충 감염으로 파쇄된 잣나무 목재를 이용한 항균 방향제를 2019년에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

2017년에는 단풍잎돼지풀·개망초 등 귀화식물과 생태계 교란식물을 활용한 기능성 화장품을 개발하고, 2018년에는 민간요법을 활용해 잡초로 인식되고 있는 긴병꽃풀을 이용해 벌레물림 치료제를 개발하는 성과를 거뒀다.

뿐만 아니라 관련 연구 성과를 특허출원, 이중 6개를 경기도 특허로 취득했다. 또한 해당 특허를 국내 기업 4곳에 이전해 실용화에 앞장섰으며, 국내 학술지에 관련 논문 10편을 게재하는 등 다양한 실적을 쌓아왔다.

채정우 연구사는 “이번 현신규학술상 수상은 도내 산림자원 활용 확대방안 모색을 위해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 기능성 식물분야 연구진들이 똘똘 뭉쳐 만들어 낸 성과”라며 “생물자원 주권시대를 맞아 지금까지 주목받지 못했던 산림자원을 이용한 연구를 선제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신광선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장은 “산림자원은 아직 개척되지 않은 블루오션이자 소중한 생명의 보물창고”라며 “지속적으로 산림자원식물에 대한 검증 연구와 특허 취득, 기술이전을 통한 산업화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기뉴스

 

 

Author: L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