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코로나19 장기화로 청소년 고민도 변화. 대인관계↓생활습관↑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코로나19 장기화로 청소년 고민도 변화. 대인관계↓생활습관↑

○ 올해 1~8월까지 경기도 청소년전화 1388 상담결과 분석

– 작년 같은 기간 대비 ‘생활습관’ 33%, 성 30%, 가족관계 25% 고민 증가

– 대인관계 30.8%, 일탈 및 비행 21.4%, 학업진로 18% 감소

○ 도, 사회적거리두기 장기화로 외출자제, 집안생활지속, 온라인개학 등 영향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청소년들의 고민 내용도 변화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23일 경기도가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경기도 청소년전화 1388 상담내용을 전년도 같은 기간과 비교한 결과 대인관계나 일탈 및 비행 관련 상담은 대폭 줄고 생활습관·외모, 성, 가족 관련 고민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상담내역을 살펴보면 올해 가장 많은 증가세를 보인 청소년 상담 분야는 생활습관·외모가 355건으로 전년 264건 대비 34.5%가 증가했다. 뒤를 이어 성문제는 1,231건으로 전년 958건 대비 28.5%, 가족이 3,910건으로 전년도 3,133건 대비 24.8%, 성격 1,688건으로 전년 1,398건 대비 20.7% 증가를 기록했다. 정신건강은 7,041건으로 전년도 5,953건보다 18.3% 증가했다.

 

반면 대인관계는 4,722건으로 전년 6,822건보다 30.8% 감소했으며 일탈 및 비행이 2098건으로 전년 2,670건보다 21.4%, 학업진로는 2,650건으로 전년 3,231건보다 18% 감소했다.

 

 

        구분


        생활습관/외모


        성


        가족


        성격


        정신건강


        정보제공


        일탈 및 비행


        학업진로


        대인관계


        기타




        19.1.1.~19.8.18.


        264


        958


        3133


        1398


        5953


        13987


        2670


        3231


        6822


        8675




        20.1.1.~20.8.18.


        355


        1231


        3910


        1688


        7041


        15676


        2098


        2650


        4722


        6097




        증가율(%)


        34.5


        28.5


        24.8


        20.7


        18.3


        12


        -21.4


        -18


        -30.8


        -29.7

 

도는 이런 조사결과가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면서 외출 자제, 집안 생활 지속, 개학 연기 및 온라인 개학 등 환경변화 때문인 것으로 보고 있다.

 

생활습관/외모의 경우는 무기력한 생활, 그로 인한 자존감 저하, 잘못된 습관 관련 상담이 많았다. 성 문제는 n번방 등 디지털성범죄가 문제가 되면서 성욕구/성충동, 성폭력/성희롱 관련 상담이 증가했다.

 

가족 관련 상담은 늦게 자고 늦게 일어나는 생활습관, 컴퓨터/인터넷 사용 문제 등에 따른 부모와 자녀간의 갈등 관련 내용이 많았다.

 

정신건강 문제는 7,041건으로 전체 상담건수 가운데 정보제공 1만5,676건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부분을 차지했다. 정신건강 중에서도 우울/위축, 강박/불안, 자살, 발달문제, 정신증적 문제 관련 상담이 증가했다. 또래와의 만남 감소, 학업계획 차질에 따른 우울, 불안과 트라우마 사건, 자살, 자해 문제 관련 상담도 많았다.

 

경기도청소년전화 1388은 청소년이 위기상황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전화상담 외에 필요한 자원이나 기관을 안내 또는 연계하고 있다. 또한 일상적인 고민 상담부터, 가출, 학업중단, 인터넷 중독 등 위기에 이르기까지 365일 24시간 전문상담을 제공한다.

 

연제찬 도 평생교육국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시행됨에 따라 공공서비스가 중단되는 상황에도 ‘청소년전화 1388’은 계속해서 운영할 것”이라며 “심리적 불안이나 우울로 힘들어 하는 청소년들이 정서적 안정을 찾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청소년전화 1388을 적극 이용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뉴스

 

 

Author: L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