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폐소생술 배우고 싶다면? 가까운 권역별 병원에 신청하세요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도, 8개 권역별 병원에서 11월까지 무료 심폐소생술 교육 실시
상설 교육, 찾아가는 현장 밀착형 교육 등 2가지 형태로 진행

 

심폐소생술에 대한 일반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경기도가 도내 권역별로 8개 병원을 선정누구나 쉽게 관련 교육을 받을 수 있게 한다.

8개 병원은 고대안산병원분당서울대병원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한림대성심병원명지병원의정부 성모병원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한양대학교 구리병원이다.

교육은 각 병원별로 일정 신청자가 모일 경우 병원 내 상설 교육장에서 실시하거나요양시설군부대 등이 신청할 경우 해당 시설을 방문해 실시하는 찾아가는 현장 밀착형교육 등 2가지 형태로 진행된다.

강사진은 전문의 및 응급의료 실무에 5년 이상 종사하고 있는 간호사, 1급 응급구조사 등으로신청자는 심폐소생술에 대한 이론과 실습자동심장충격기 사용방법 등을 쉽게 배울 수 있다. 교육비용은 무료다.

올해 8개 병원을 통해 심폐소생술 교육을 수료한 사람은 3,448명으로 이들에게는 수료증이 교부됐다.

류영철 경기도 보건정책과장은 심정지발생은 누가언제어디서 발생할지 알 수 없다면서 심폐소생술을 몸에 익히면 내 가족내 이웃의 심정지 환자 생존율을 올릴 수 있다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필요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