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성인 발달장애인 위한 ‘평생교육지원센터 시범사업’ 추진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도, 성인 발달장애인 위한 ‘평생교육지원센터 시범사업’ 추진

 

○ 전국최초 민관 협력으로 성인 발달장애인이 언제, 어디서나 교육 받을 수 있는 지원 체계 구축

– 도 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 교육 프로그램 발굴·보급, 전문 인력 양성, 정보 제공 등

– 시·군 : 발달장애인 평생교육 상담과 서비스 연계, 지역 자원 발굴 등

 

경기도가 내년부터 3년 동안 총 40억 원을 투입해 ‘경기도형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지원센터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발달장애인은 사회 적응기술 등 지속적인 평생 교육이 필요하지만 학교를 졸업한 이후에는 배움이나 사회활동 참여 기회가 단절된 채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대부분이다. 이로 인해 가족 부담이 증가하고, 동반 자살 등의 사회문제가 계속 발생하고 있다.

 

이런 문제 해결을 위해 경기도는 구리시, 시흥시, 의정부시 등 3개 시, 경기도 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와 협력해 성인 발달장애인이 언제 어디서나 교육받을 수 있는 평생학습 지원 체계를 구축한다.

 

지원 체계는 도 발달장애인평생교육지원센터가 도 전체 발달장애인을 위한 평생교육 프로그램 등을 발굴하고 각 시군별 발달장애인평생교육지원센터에서 실제 평생교육에 필요한 서비스를 시행하는 방식이다.

 

도 발달장애인평생교육지원센터 역할은 경기도 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에서 맡게 되며 ▲관계기관 협력체계 구축 ▲교육 프로그램 발굴·보급 ▲전문 인력 양성, 교육 ▲평생교육 정보 수집, 제공 ▲발달장애인 평생교육 인식개선, 홍보 사업을 진행한다.

 

시군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지원센터 역할은 각 시·군에서 맡을 예정으로 ▲발달장애인 평생교육 상담과 서비스 연계 ▲지역 내 평생교육 자원(유휴 공간, 시설 등) 발굴 ▲이용자 이력 관리와 서비스 이용 점검 등을 지원한다.

 

이병우 경기도 복지국장은 “지역 내 자원을 활용해 발달장애인이 거주지 근처에서 평생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은 경기도가 전국 최초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협력 기관과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에는 2020년 6월 기준 53,199명의 발달장애인이 거주하고 있다.

 

#경기뉴스

 

 

Author: L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