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일하는 청년 통장’ 업무 협약 체결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경기복지재단, 경기도일자리재단,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NH농협은행
남 지사 “청년의 꿈과 미래 응원하는 정책, 지속적으로 만들 것”

 

경기도와 4개 공공기관은 24일 업무협약을 맺고, ‘일하는 청년 통장의 원활한 사업시행을 위해 상호 협력체계를 공고히 구축하기로 했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이날 오전 도청 집무실에서 양복완 경기복지재단 대표이사김화수 경기일자리재단 대표강학봉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최광수 NH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장과 경기도 일하는 청년 통장 업무협약서를 체결했다.

이에 따라 경기복지재단은 사업수행기관으로서 협력하며경기일자리재단은 온라인 신청·선발시스템을 지원한다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민간 기부금 후원을, NH농협은행은 통장개설 등 금융시스템을 지원한다.

일하는 청년 통장은 취업 중심의 기존 취약계층 청년 지원정책을 탈피해 청년들이 일자리를 유지하고 자산형성을 통해 미래를 계획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참여자가 매월 10만원을 저축하고 3년 간 일자리를 유지하는 경우 도비와 민간기부금을 매칭지원해 1000만 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지원액은 주택 구입이나 임대교육창업 자금 등 자립에 필요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다.

지난 2016년 5월 500명 선발을 시작으로 같은해 11월 1,000, 2017년 6월 5,000명을 선발해 총 6,500명이 미래에 대한 꿈과 희망을 적립하고 있다.

참여대상은 도내 거주하는 중위소득 100%이하인 만18세부터 만34세까지의 일하는 청년으로 오는 29일 4,000명 추가 모집 공고를 한다신청기간은 9월 11~22일까지다.

남 지사는 결혼주택마련취업 등 청년들의 고민에 사회적 관심이 필요한 시기라며 일하는 청년 통장을 통해 청년의 꿈과 미래를 지속적으로 응원하는 정책을 만들어가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