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체된 중국시장을 뚫어라…일대일로의 남서부 핵심도시 ‘충칭’ 공략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G-FAIR 상하이 개최. 전시회 참가기업, 바이어와 협력방안 논의

 

강득구 경기도 연정부지사를 단장으로 하는 경기도대표단이 31일부터 8월 4일까지 5일간의 일정으로 중국 충칭과 상하이를 방문한다이번 중국 방문은 도내 중소기업들의 중국 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대표단은 1일 상하이와 션양광저우에 이어 중국에 네 번째로 설치한 GBC(경기비즈니스센터충칭 개소식을 시작으로 충칭지역을 대상으로 본격적인 해외마케팅 활동을 벌일 예정이다.

충칭 지역은 인구 3,200만명의 중국 내 인구 1위 도시이자 일대일로(一帶一路)의 남서부 핵심도시로 최근 자유무역구를 설립통관절차를 간소화 하고 있어 향후 도내 중소기업의 수출 가능성이 높은 지역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대표단은 또, 3일부터 5일까지 개최되는 ‘G-FAIR 상하이에 참가해 도 중소기업의 중국시장 진출을 지원할 계획이다촉진단은 G-FAIR 상하이 기간 동안 전시회 참가기업바이어와 간담회를 갖고 협력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도는 이번 대표단 파견이 중국의 비관세장벽 등 보호무역주의 강화로 침체된 대중국 시장을 향한 마케팅 활성화와 중국내륙 신흥시장 개척에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