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필 “직장어린이집은 일·가정 양립 위한 필수적 투자이자 최소한의 인프라”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평택 현곡산단 내에 텔스타-홈멜(주) 공동직장어린이집 25일 착공
– 국내 최초 외투산단 내 공동직장어린이집

 

외국인투자산업단지에 근무하는 근로자의 보육복지를 위한 공동직장어린이집이 내년 3월 경기도 평택현곡산업단지에 개원한다외투산단에 공동직장어린이집이 들어서는 것은 이번이 국내 최초다.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염동식 경기도의회 부의장공재광 평택시장김윤태 평택시의회 의장유의동 국회의원근로복지공단 심경우 이사장,임병훈 텔스타홈멜 주식회사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25일 오전 10시 30분 평택시 청북면 현곡리 부지에서 텔스타홈멜(직장어린이집 착공식을 개최했다.

이번 공동직장어린이집은 텔스타홈멜 주식회사가 대표기업으로 어린이집을 설치·운영하고산업단지 내 한국호야전자(), 씨유테크(), 예놉틱코리아브이텍스코리아(), 발보일플루이드파워코리아(), 나노테크미쿠니 등 6개 외투기업이 컨소시엄 형태로 참여하게 된다.

텔스타직장어린이집은 총 사업비 12억원을 들여 490.62㎡의 부지에 2층 규모로 내년 3월 개원할 예정이며컨소시엄에 참여한 7개 기업외에도 49명 정원내에서 현곡산단내 근로자 자녀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현곡산단에는 31개 외국인투자기업에 모두 2,821명이 근무 중이다.

총사업비 중 10억원은 근로복지공단이 지원하고나머지 2억원은 텔스타홈멜 주식회사가 부담한다경기도와 평택시는 기업발굴근로복지공단 공모신청 관련 정보제공인가 등 어린이집 설치에 필요한 행정절차를 지원했다.

남경필 지사는 이날 직장어린이집은 중소기업의 미래를 위한 필수적 투자이자 최소한의 인프라로마음 놓고 아이를 맡길 수 있는 어린이집은 일의 능률을 최대치로 끌어올리는 촉매제라며 가정과 일이 함께 서야 기업과 지자체도 바로 설 수 있다경기도는 공동직장어린이집 설치에 필요한 부분을 검토해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기도 내 직장어린이집은 총 233개소로 공동직장어린이집은 현재 5개소가 운영 중이며, 8개소가 내년 개원을 목표로 추진중이다이 가운데 텔스타홈멜()를 포함해 광주시 아세아환경조경남양주시 노인전문병원 등 3개소가 2017년도 근로복지공단의 공동직장어린이집 설치 지원대상 기업으로 선정됐다.

한편근로복지공단은 공동직장어린이집을 설치·운영하는 중소기업에 대해 소요비용의 최대 90%(설치비 최대 20억원교재교구비 7천만원,운영비 최대 월 520만원)를 지원하고 있다도는 시군과 함께 직장어린이집 설치를 희망하는 기업을 찾아가 근로복지공단 지원 방법행정 절차 등을 상담해주는 기동컨설팅반을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