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에 13억 8천만 원 지원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2021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에 13억 8천만 원 지원

*
1.14.~29. 「2021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 참여단체 모집… 문서24(open.gdoc.go.kr/) 또는 등기우편으로 신청서 접수 *
코로나19로 위축된 단체의 공익활동을 활성화하기 위해 ‘위드코로나, 건강하고 안전한 부산’ 유형 추가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총사업비 13억8천만 원 규모인 「2021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의 공모를 13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업은 총 8개의 유형이며,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단체의 공익활동을 활성화하기 위해 ‘위드코로나, 건강하고 안전한 부산’ 유형을 추가했다.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은 시민이 참여해 부산시의 정책과 보완·상승효과를 가질 수 있는 사업을 대상으로 한다. 올해 8개 사업유형으로는 ▲가족이 행복한 도시 ▲더불어 사는 도시 ▲시민이 주인인 도시 ▲일자리가 풍성한 도시 ▲평등한 민주도시 ▲친환경 도시 ▲내사랑 부산 ▲위드코로나 건강하고 안전한 부산 등이 있다.   시는 지난 11일에는 비대면 사업설명회를 개최했고, 현재 네이버 카페(https://cafe.naver.com/2021bsnpo) 게시판에서 사업과 관련한 질의응답을 진행 중이다. 사업 신청서는 문서24(open.gdoc.go.kr/)와 등기우편을 통해 접수하며, 1월 14일부터 29일까지 1개 단체당 1개 사업만 신청할 수 있다.   사업 공고일인 13일 기준 부산시에 비영리민간단체로 등록된 단체라면 신청할 수 있다. 단체에서 신청한 사업은 2월 중 소관부서와 총괄부서의 검토를 거친 후, 3월 ‘부산광역시 공익사업선정위원회’에서 최종 심사한다. 심사기준은 ▲단체역량 ▲사업내용의 독창성‧파급효과 ▲신청예산의 타당성 등이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코로나19로 많은 어려움을 겪었을 시민사회단체의 자발적인 활동 보장과 공익활동 활성화를 위해 예산조정 없이 적극 지원하겠다”며, “부산시민의 많은 공익활동 참여로 다시 건강하고 활기찬 부산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부산뉴스

 

뉴스제보 legalherald.co.kr@gmail.com

 

 

Author: L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