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에 없던 대규모 백신 예방접종을 앞두고 민‧관 협력 네트워크 구축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전에 없던 대규모 백신 예방접종을 앞두고 민‧관 협력 네트워크 구축

*
1.21. 10:00 시청 7층 영상회의실에서 첫 회의 개최… 코로나19 백신 도입 관련 민‧관 협력 네트워크 구축으로 안전하고 완벽한 예방접종 준비 및 지역사회 신속한 접종 시행 *
예방접종의 본격적인 시행 전 전문가 자문 및 준비태세 점검을 통해 완벽한 접종 계획 마련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가 대규모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앞두고 안전하고 신속한 접종 시행을 위해 민·관의 협력으로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위원회」를 발족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위원회’는 예방접종 추진의 자문과 지원 역할을 할 계획으로 총 16명으로 구성된다.    부산시에서는 시장 권한대행(위원장), 기획조정실장, 복지건강국장, 시민안전실장, 소방재난본부장, 해운대구보건소장이, 관계기관에서는 부산시교육감, 부산경찰청장, 국민건강보험공단 부산경남지역본부장, 부산시의사회장, 부산시감염병관리지원단장, 부산시병원회장, 부산시약사회장, 부산시간호사회장, 부산·울산·경남 의약품유통협회장, 동아대학교 감염내과 교수 등이 참여한다. 아울러, 앞으로도 필요에 따라 위원을 추가 위촉할 계획으로 폭넓은 지역사회의 참여를 통해 효율적인 예방접종 추진을 모색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부산시는 코로나 백신 예방접종 시행을 위해 5개 팀, 25명으로 구성된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단」을 신설하고 정부 접종계획에 맞춰 시행계획 수립 및 접종센터 확보, 백신 수급 관리 등 제반 사항에 대한 준비에 돌입했다.   시는 21일 오전 10시 시청 7층 영상회의실에서 추진위원회의 첫 회의를 열고 코로나19 예방접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한다. 또한 앞선 오전 9시 50분에는 신설한 ‘부산시 사전 예방접종 추진단’의 사무실 현판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시에서는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이 전 시민을 목표로 단기간에 시행해야 하며, 백신의 종류도 다양하므로 시행에 어려움이 많을 것이란 판단 아래 지역의 광범위한 네트워크 구축으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시행계획을 마련할 계획이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과 관련하여 시민들의 걱정이 많은데 우리가 지혜와 힘을 보태 시민들이 안심하고 접종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백신이 보급되는 즉시 원활한 접종이 시행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겠다”고 전했다.

 

#부산뉴스

 

뉴스제보 legalherald.co.kr@gmail.com

 

 

Author: L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