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코로나19 피해 극복지원, 일자리창출 기여 등 유공자 노고 격려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중소기업 코로나19 피해 극복지원, 일자리창출 기여 등 유공자 노고 격려

*
혁신적인 중소기업 시책추진으로 성과 창출해 중소기업 활성화에 기여한 인물 발굴 *
코로나19 피해극복 긴급 유동성 자금지원, 지역 중소기업 금융 애로 해결 등에 앞장선 부산신용보증재단, 부산은행 등 총 8개 기관·협회·단체 관계자 선정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지난해 코로나19 확산에도 민‧관 상생협력과 지역 중소기업의 성과 창출 등 지역혁신을 이끈 ‘부산시 중소기업 시책추진 유공자’에 대한 표창장 수여식을 26일 오후 2시에 개최한다고 밝혔다.   시는 효율성 및 생산성 증대, 서비스 개선 등으로 중소기업 활성화에 기여하고 중소기업의 지속 성장을 위한 미래경쟁력을 확보하는 등 혁신모델을 추진한 우수 중소기업 시책추진 유공자를 2013년부터 매년 발굴해 시상하고 있다.   이날 수여식 행사는 시청 17층 일자리경제실에서 유공자 8명에 대한 시장 표창장 전수 등 시상과 간담회 순으로 간소하게 진행된다.   표창 대상자는 ▲부산신용보증재단 보증기획부 문수진 부장 ▲부산은행 여신기획부 중소기업지원팀 오명석 팀장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 성장지원과 수출지원센터 김한진 주무관 등 8명이다.   ‘부산신용보증재단 문수진 부장’은 준재해·재난 특례보증(2,707건, 883억 원), 전략산업 유동성 지원 협약보증(1,327건, 794억 원),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지원특례보증(18,157건, 475억 원), 자영업자 특별금융지원협약보증(17,505건, 451억 원)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긴급 유동성 자금기획 및 신속 지원 실적으로 수상한다. ‘부산은행 오명석 팀장’의 경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경영정상화를 위해 총 1천억 원의 신규, 만기 연장, 분할상환유예, 대출이자 유예, 금리우대 프로그램인 ‘중소기업유동성 지원 프로그램’을 추진해 시책추진 유공자로 선정됐다.   김윤일 부산시 일자리경제실장은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지역 경제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많은 창업·중소기업들에 좋은 혁신시책을 발굴·추진한 우수 시책추진 수상자들의 성과를 뜻깊게 생각한다”고 격려했다.   부산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지역기업들이 글로벌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새로운 수요 창출을 위한 신흥수출시장 공략, 과감한 투자, 혁신상품 개발, 마케팅 다변화 등 차별화된 시책 발굴로 혁신적 기업활동을 꾸준히 펼칠 수 있도록 기업지원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부산뉴스

 

뉴스제보 legalherald.co.kr@gmail.com

 

 

Author: L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