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일자리 관련 집중투자···추경 22조5,071억 편성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정부추경에 대응한 일자리 복지사업 및 연정 과제 추진 위해 편성

– 소요재원은 반환금, 내부유보금 등을 활용할 계획

 

경기도는 194,168억원규모의 일반회계와 3903억원규모의특별회계등 총 22조 5,071억원 규모의 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지난 18일 경기도의회에 제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올해 1회 추경 예산 22조 17억원보다 5,054억원이 증가한 것이다.

조청식 경기도 기획조정실장은 정부추경에 대응한 일자리복지사업및연정과제 추진을위해 추경을 편성했다면서 소요재원은 반환금내부유보금 등을 활용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경기도가 제출한 추경 예산안을 살펴보면 일반회계 세입예산은 도비반환금 412억원세외수입 338국고보조금 사용잔액 34지방교부세 99억원이다국고보조금 등 의존재원은 1,657억원이다.

세출예산은 특별회계·기금 전출금 등 재무활동비 155억원공무원 인건비 등 행정운영경비 2억원 그리고 정책 사업 2,383억원을 편성했다.

정책사업은 ▲용도지정사업 100억원 ▲국고보조 사업 1,965억원 ▲경상·자체사업 1,096억원 등이다.

2회추경을 분야별로 살펴보면 일자리 관련보건복지·교육재난·환경안전북부·기타 분야 등에 집중 투자된다.

경기도는 먼저 경제활성화·SOC 일자리 지원 등 일자리 관련 분야에 610억원을 마련했다.

특히 중소기업과 대기업 간의 임금격차를 줄이고 일자리 미스매치를 해소하기 위해 일하는청년시리즈’ 사업 206억원시군 지역일자리 창출 지원 사업 50억원콘텐츠분야 창업지원을 위한 펀드조성 20억원도내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술닥터사업 10억원 등이 반영됐다.

도로공사하천 개보수와 같은 대규모 토목공사를 추진해 건설 관련 일자리이른바 SOC일자리창출을 위해 대곡소사복선전철 건설 88억원오남수동 국지도 건설 70억원실촌만선 국지도 건설 40억원지방하천 미지급용지 보상 60억원 등이 마련됐다.

두번째취약계층·청소년 복지를 위한 보건복지·교육분야에 442억원을 편성했다.

취약계층의 보건복지를 위해 경기도의료원 의정부·포천병원의 공공보건사업 75억원저소득 1인가구 주택보급을 위한 주상복합형 사회주택시범사업 18억원장애인 활동급여·의료비·냉난방비 등 장애인 복지지원사업에 5억원을 담았다.

경기도의 미래세대를 위한 교육과 관련학생들이 미세먼지 걱정 없이 체육활동을 할 수 있는 학교실내체육관 건립사업에 315억원도내 초··고등학교에 친환경 우수농산물과 G마크 우수축산물을 제공하는 학교급식 지원사업 30억원 등이 반영됐다.

세 번째지속적인 재난재해 대응능력강화를 위해 이번 추경에서도 재난·환경안전 분야에 114억원을 투입한다.

재난에 대한 신속·정확한 대응에 필요한 실질적인 경기소방력 증진를 위해 실전교육훈련시설 보강사업 40억원소화용수시설 보강 8억원,소방훈련장 부지매입 6억원 등을 세웠다신임 소방공무원 피복비와 신설 119안전센터 물품지원 등을 위해 15억원을 편성했다.

환경안전을 위해서는 경기도 미세먼지 대표측정소 설치사업 20억원, AI 예찰강화 및 안전성 확보를 위한 전용 생물안전 3등급실험실 건립사업 14억원대체에너지 보급확산을 위해 태양광발전 한전 인입선로 공사비 지원사업 2억원을 배정했다.

네 번째북부·기타 분야에 112억원을 반영했다.

북부지역 경쟁력 향상을 위해 북부청사 전면광장 지하주차장 건립 70억원경기북부장애인복지 종합지원센터 건립 14억원북부소방재난본부 생활관 임차비용 2억원 등을 투자할 계획이다.

그 밖에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지원하기 위해 5억원현장분야 공무원 증원에 따른 하반기 공개경쟁임용시험 추진비용 7억원 등이 편성됐다.

이들 주요 도정 사업에는 경기도의회와 추진 중인 연정사업 예산 288억원이 포함되어 있다이에 따라 올해 연정사업에 반영된 총예산은 1조 7,463억원이 됐다.

대표적으로 중소기업지원 기술개발사업에 10억원새로운 주택 모델 개발 및 공급에 18억원장애인 사회참여 기회확대 및 자립기반 확충에14억원을 각각 투입했다.

도 관계자는 이번 추경은 현재 대한민국 최대 난제인 일자리 관련 사업에 최우선 반영했다며 중소기업 청년들의 근무여건을 지원하는 일하는 청년 시리즈 사업처럼 도민들이 생활 속에서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예산편성과 집행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 ’17년 2회 추경예산안은 도의회 상임위 및 예결위의 심의를 거쳐 오는 912일 최종 확정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