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동해선 포항~영덕 구간 시험운행 나선다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 최고속도 150km/h까지 증속 예정…11월 말까지 종합시험운행 완료 –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강영일)은 동해선 포항∼삼척 철도건설사업 구간 중 올해 12월 개통구간인 포항∼영덕(44.1km) 구간에 8월 30일(수)부터 시운전열차를 투입하여 종합시험운행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공단은 8월 30일(수)부터 9월 6일(수)까지 단계별로 속도(40, 60, 80, 100, 130, 150km/h)를 점차 높이고, 9월 12일(화)까지 운행최고속도인 150km/h로 달리며 선로·신호·차량 인터페이스 등 총 67종의 시설물검증시험을 실시한다.

시설물검증시험이 끝나면 9월 20일부터 11월 말까지 실제 영업상황을 가정한 영업시운전을 실시하며, 운행체계 적정성과 여객편의설비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하고 기관사의 노선숙지훈련도 병행하여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철도공단은 정부의 LED조명 보급 확대 방침에 의거 포항∼영덕 구간 4개 역사의 승강장과 대합실 등에 LED를 설치하여 에너지 절감에 동참한다.

강영일 이사장은 “포항∼영덕 구간이 개통되면 지난 ’15년 4월 개통한 신경주∼포항 KTX 직결노선과 연계되어 영덕군 지역주민의 교통 불편해소와 경북권 관광수요 증가로 지역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국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철도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안전과 품질을 철저히 검증하여 완벽하게 개통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