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과수화상병 대체작목 육성지원 본격추진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충북도, 과수화상병 대체작목 육성지원 본격추진

 

충북도가 과수화상병 발생농가 지원을 위해 두 팔을 걷고 나섰다.

충북도는 과수화상병 발생으로 방제명령을 이행한 과수농가 지원을 위해 금년 신규 사업으로 ‘과수화상병 대체작목 육성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과수화상병 대체작목 육성지원사업은 식물방역법에 따라 방제명령을 이행하고, 1~3년간 사과.배 등 기주작물의 재배를 제한받는 과수농가를 대상으로 한다.

지원대상이 되는 대체작목은 충청북도농업기술원이 추천한 콩, 유채, 삼채, 황기, 더덕 등 29작목과 아열대 작목인 카사바 그리고 시·군에서 자체 선정한 두릅, 다래, 생강 등 총 33작목을 지원한다.

이번에 추진되는 과수화상병 대체작목 육성지원사업에서는 종자, 묘목, 농자재를 비롯하여 하우스시설, 농기계류 등 대체작목 재배에 직접적으로 소요되는 각종 기자재를 지원하며, 충북도는 이를 지원하기 위해 총 5억 3천 7백만원을 투입한다.

또한, 다년간 과수위주의 농업을 영위해온 과수화상병 발생농가가 대체작목에 대한 영농기술 및 정보부족,시행착오,생산성 저하 등 대체작목 재배에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각 시·군 및 농업기술센터와 업무공조 강화해 핵심 영농기술지도, 농작업 환경관리, 현장 컨설팅을 통한 영농 애로사항 해소 등 농작업 기술지도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

충북도 관계자는 “작년 과수화상병이 집중발생한 *4개 시군(충주·제천시,진천·음성군) 과수농가들이 금년 신규 사업으로 추진되는 ‘과수화상병 대체작목 육성지원’ 사업을 통해 조금이나마 과수원 매몰의 상처를 잊고 우뚝 일어서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과수화상병 예방 및 확산방지는 물론 매몰농가 영농공백 최소화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노력하고, 금년 영농에도 차질이 없도록 지속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충북뉴스

 

 

Author: L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