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영남본부, 부전~마산 유하터널 관통!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어려운 작업 여건에도 안전하게 관통…20년 6월 부전~마산 개통위해 총력 –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본부장 김효식)는 부전∼마산 복선전철화 건설사업 중 김해시 주촌면 양동리와 진례면 산본리를 연결하는 유하터널을 8월 30일(수) 관통했다고 밝혔다.

유하터널(2,410m)은 남해고속도로 냉정분기점 지하 구간을 통과하고, 기존 부산 신항선에 근접해 있어 작업여건이 열악했음에도 영남본부의 철저한 시공과 품질관리를 통해 단 한건의 안전사고도 없이 터널을 관통했다.

’16년 1월 굴착을 시작한 유하터널은 당초 ’18년 3월 관통예정이었으나, 영남본부의 공정관리 노하우를 협력사와 공유하여 최적의 관통 공정계획을 마련하여 7개월 공기를 단축했다.

또한, 유하터널 공사에 근로자 1만 1,500여 명, 덤프트럭 등 장비 8,880대가 투입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였다.

김효식 본부장은 “유하터널은 부전∼마산 복선전철화 사업 중 처음 관통되는 터널”이라며, “’20년 6월 말 부전∼마산의 적기 개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