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호남본부, 관내 교량 시공현장 특별 안전점검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 외부 전문가와 합동으로 관내 시공 중인 43개 교량 꼼꼼하게 살펴 –

한국철도시설공단 호남본부(본부장 전희광)는 최근 평택 국제대교 붕괴사고 발생에 따라 관내 교량의 시공관리 강화를 위하여 8월 31일(목)부터 9월 6일(수)까지 외부전문가와 합동으로 시공 중인 43개 교량에 대한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안전점검에는 철도·구조·시공 분야 외부 전문가 3인과 호남본부 안전품질부 직원 4인이 교량 설계·시공의 적정성, 교량상부 투입장비의 적정성, 향후 열차 운행 안전성 확보와 불법 하도급 등 전반적인 철도건설 현장관리 실태를 확인한다.

안전점검 결과, 보완시공 등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즉시 시정조치하고, 중대 사항이 발견되면 관련 법률과 규정에 따라 시공사와 감리단에 벌점을 부과하는 등 강력한 행정조치를 취한다는 방침이다.

전희광 본부장은 “이번 점검이 관내 철도건설현장의 대형 사고를 예방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현장 근로자들이 안심하고 일할 수 있도록 철저하게 점검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