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책의 숲에서 더불어 사는 지혜와 희망 찾기」 운영

(김포)「책의 숲에서 더불어 사는 지혜와 희망 찾기」 운영

 

김포도시관리공사(사장 김동석)는 경기도청에서 주최하고, 한국독서지도연구회협동조합이 주관하는 ‘2021년 정보취약계층 독서문화프로그램’ 공모사업을 7월 6일부터 운영한다.

통진도서관은 경기도에서 경제적·신체적 제약으로 책을 접하기 어려운 도민을 위해 진행하는 「정보취약계층 찾아가는 독서문화프로그램」 강사파견기관으로 50곳의 기관 중 하나로 선정되었다.

통진도서관에서는 「책의 숲에서 더불어 사는 지혜와 희망 찾기」 치유형 독서활동을 운영할 예정이며, 김포다원장애인자립생활센터 소속 회원 장애인·비장애인을 초청하여 총 12차 과정으로 진행된다.

한국독서지도연구회 임은정 강사와 함께 7월 6일부터 9월 28일까지 매주 화요일 오후(1시30분~3시)에 감동과 재미, 성찰이 있는 독서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며, 8월 17일(화)에는 박민근작가(심리치료사)를 초청하여 작가 저서 “당신이 이기지 못할 상처는 없다”를 주제로 수강생들의 행복과 활기찬 삶의 터전에 적응 할 수 있는 강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강좌를 통해 도서관에 구비되어 있는 장애인 대체도서(점자·점자라벨도서, 큰글자도서, 소리책)의 이용이 향상되기를 바라며, 독서정보서비스 사각지대 해소와 장애인의 자존감 향상 및 지역사회 일원으로 스며드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프로그램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통진도서관 홈페이지나 전화(☎031-996-0750)로 문의하면 된다.

 

#김포뉴스

 

 

Author: L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