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주소방본부 한정현 소방장 ‘KBS119상’ 수상

광주소방본부 한정현 소방장 ‘KBS119상’ 수상

 

광주소방본부 한정현 소방장 ‘KBS119상’ 수상

                            광주소방본부 한정현 소방장 ‘KBS119상’ 수상






                광주소방본부 한정현 소방장 ‘KBS119상’ 수상
  • 12년간 8천여 회 화재‧구급출동…시민 구조‧구급 헌신

(구조구급과, 613-8150)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 광산소방서 구급대원 한정현 소방장이 1일 ‘제26회 KBS119상’을 수상했다.

KBS119상은 지난 1995년 삼풍백화점 붕괴사고를 계기로 제정됐다. 재난현장에서 화재·구조·구급활동에 공로가 있는 소방공무원을 선발해 영웅배지와 상금 등을 수여한다.

한정현 소방장은 2009년 10월 소방공무원으로 입문한 뒤 12년간 8000여 회 화재와 구급출동 현장에서 시민의 생명을 구하는데 헌신적인 활동을 펼친 점을 인정받았다.

특히, 지난해 2월 코로나19 초기 대응 관련 국가동원령에 따라 대구시 지원업무 및 광주시 확진자 이송 업무 등을 맡았다.

또한, 심정지 환자를 소생시킨 구급대원에게 수여하는 하트 세이버상 9회 수상, 구급정책TF팀 참여,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구급분야에 출전하는 등 구급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한 소방장은 1일 서울 KBS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동료들과 수상의 영광을 나누고 싶다”며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고 봉사하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주뉴스

 

 

Author: L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