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주시, 신임 대변인에 김용만 민주인권과장 임명

광주시, 신임 대변인에 김용만 민주인권과장 임명

 

광주시, 신임 대변인에 김용만 민주인권과장 임명

  • 홍보역량 강화 위해 시정 이해도가 높고 행정경험 풍부한 전문가 배치

  • 민주인권과장에 이명순, 평화기반조성과장에 김정민 각각 전보 발령

(인사정책관실, 613-6270)

광주광역시는 김이강 대변인의 의원면직에 따라 4월8일 자로 4급 과장급에 대한 일부 전보인사를 단행했다고 6일 밝혔다.

대변인은 2019년 1월 개방형 직위로 지정해 외부 전문가를 공모 운영해 왔으나 온라인소통, 영상홍보 기능 강화 등 대변인실 업무가 다양화되면서 시정홍보 역량 강화를 위해 시정 전반에 대한 이해도가 깊고 풍부한 행정 경험을 가진 내부 전문가 임용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4월8일 자로 개방형 직위 지정을 해제하고 일반직 공무원 중 적임자를 배치키로 했다.

이에 따라 시는 김용만 민주인권과장을 신임 대변인으로 임명하고, 이명순 평화기반조성과장을 민주인권과장으로, (재)광주그린카진흥원에서 파견 복귀하는 김정민 서기관을 평화기반조성과장으로 각각 발령했다.

김용만 신임 대변인은 2년4개월여간 민주인권과장으로 근무하면서 인권도시 조성, 민주시민의식 확산, 인권포럼 세계화 등에 기여해 왔으며, 특히, 조직 및 인사업무, 투자 및 일자리, 문화관광 등 다양한 분야의 행정경험을 바탕으로 시정 홍보역량 제고 및 시민소통 기능 강화에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김이강 전 대변인은 2년 9개월여간 광주시 정무특별보좌관 및 대변인으로 근무하면서 시정 정책보좌, 시민소통, 시정홍보 등 광주시정에 많은 성과를 남기고 공직을 떠난다.

높은 친화력과 리더십을 바탕으로 내부 직원들과의 화합, 의회 및 시민단체, 언론 등과의 소통에도 탁월한 능력을 발휘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광주뉴스

 

 

Author: L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