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과 지방이 상생하는 지방분권! 전국이 골고루 잘사는 균형발전!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지방자치인재개발원, ‘자치분권 균형발전 과정’ 운영

 

지방자치인재개발원(원장 배진환)에서는 12일부터13일까지 이틀간, 전 시도 및 시군구 자치분권, 균형발전 담당 부서장(과장급) 약 180명을 대상으로 ‘자치분권ㆍ균형발전 과정’을 운영하였다. 새 정부 4대 복합ㆍ혁신과제 중 하나인 자치분권ㆍ균형발전은 현 시점에서 가장 핵심적으로 추진해야할 국정과제이다. 이에, 자치인재원에서는 이 새 정부 핵심과제인 자치분권ㆍ균형발전 정책의 방향 제시 및 로드맵 공유로, 추진동력을 마련하고자 전 지자체 관련 담당자(부서장)들을 대상으로 이번 과정을 개설ㆍ운영하게 된 것이다.

이번 교육과정에는 정순관 지방자치발전위원장, 김영배 성북구청장, 최형식 담양군수, 임채원 국정기획자문위원(경희대 교수), 행정안전부 윤종진 자치분권정책관 등 일선 현장과 자치 분권 전문가들의 특강이 이어져 지역현장에서 관련 정책을 펼쳐 나가야 할 공무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정순관 지방자치발전위원장은 새 정부의 자치분권 추진방향을 주제로 특강을 하면서, 현재 사회가 빠르게 변화하고 있고 그 핵심은 다양성과 역동성이라고 진단하고, 그런 변화를 담아낼 수 있는 국정운영체제는 역시 자치분권과 소통에 있다며 일선현장과 지방분권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한편, 지방자치인재개발원은 새 정부 국정철학 공유ㆍ확산으로 지자체의 성공적인 국정과제 수행을 위한 추진동력을 마련하고자, 일자리 창출, 지방분권, 인구절벽 해소 등 핵심 국정과제 중심으로 2017년 하반기 시책교육을 개편하여 운영하고 있다. 배진환 지방자치인재개발원장은 “핵심 과제별로 국정시책교육을 실시하는 것이 국정과제 추진동력이 될 것이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새 정부 국정과제 공감대 마련과 전파ㆍ확산을 위한 교육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