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철도) 사고 재발 방지 대책 마련에 총력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행정안전부, ‘지하철 재난관리 지원 협의회’ 회의 개최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14일 정부세종2청사에서 국토교통부, 지하철(철도)운영사 및 민간전문가 등이 참여한 제3차 ‘지하철 재난 관리 지원 협의회’ 회의를 개최한다. 지하철 재난 관리 지원 협의회는 2017년 1월 서울 지하철 2호선 잠실새내역 화재사고와 2월 부산 지하철 환풍기 낙하 사고 등을 계기로 지하철 사고 재발 방지 대책을 세우기 위하여 시작되었다. 이날 회의는 최근 발생한 ▲중앙선 원덕~양평역 시운전열차 추돌사고 ▲지하철 5호선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정전사고 ▲지하철 8호선 복정역 출입문 개방 운행 사고 등에 대하여 재발방지 대책을 논의할 계획이다.

특히 지하철(철도) 사고의 원인과 사고 발생 시 기관사의 승객 대피 안내, 관제소 보고 등 초동 조치의 적절성과 사고에 따른 운영사의 재발 방지 대책 등을 논의하고, 운영사에서 제시한 재난관리 우수사례 및 개선사례 등에 대해 발표하고 상호 공유할 계획이다.

* 안전체험열차 운영(3.24. 1차): 선로대피, 비상핸들, 비상인터폰 사용 등의 체험을 통한 시민안전의식 제고
* 승강장 안전문(PSD) 세척(6.28. 2차): 전용 세척제 및 세척포를 이용한 세척으로 승강장 안전문(PSD) 오동작 감소

아울러 협의회의 명칭을 ‘철도 재난관리 지원 협의회’로 개정하여 철도 및 경전철* 운영사까지 참여시키는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다.

* 철도 :SR(주), 경전철 : 의정부경전철, 용인경전철, 우이신설경전철, 부산김해경전철

정종제 행정안전부 재난관리실장은 “협의회 운영을 통해 지난 사고에 대한 대책을 마련하여 앞으로 국민들이 안전하게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