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지역 맞춤형 진로체험 프로그램 성과보고회 개최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김상곤)와 한국직업능력개발원(원장 이용순)은 ‘2017 지역 맞춤형 진로체험 프로그램’ 성과보고회를 11월 30일(목) 오전 9시 서울대학교 호암교수회관(2층 무궁화홀)에서 개최하였다.
지역 맞춤형 진로체험 프로그램은 17개 시·도 내 지자체 및 진로체험지원센터, 공공기관, 대학, 민간단체 등이 협력하여 지역의 특화산업 관련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하는 사업으로, 올해 2년차를 맞았다.
이번 성과보고회는 올해 ‘지역 맞춤형 진로체험 프로그램’ 우수사례 공모전에 참여한 학생, 교사 및 컨소시엄(체험처) 부문 수상작들을 발표하고, 시·도별 프로그램을 벤치마킹하고자 열렸다.
또한, 현행 체험프로그램 운영의 문제점과 개선점을 논의하고 2018년 프로그램 개발 방향을 모색해보는 워크숍과 전문가 컨설팅도 함께 개최하여 참가한 기관 담당자들에게 도움을 주었다.

한편, 지난 9월 말에 공고한 우수사례 공모전은 학생 부문(‘나의 진로체험 후기’), 교사 부문(‘체험 후 교육자료’) 및 체험처 부문(‘체험 전 교육용 콘텐츠’)등 3개 부문으로 시행하였는데, 그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학생 부문은 ’17년 지역 맞춤형 진로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한 초·중·고 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되었으며, 체험 소감 및 체험 전후의 긍정적 변화 과정 등을 ‘UCC, 웹툰*, 포토툰**, 카드뉴스’ 등 자유로운 방식으로 표현하도록 하였다.
체험처 부문은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기관(지자체, 공공·민간기관, 대학, 진로체험지원센터 등)을 대상으로 운영하고 있는 프로그램의 우수 사례와 참신한 교육용 콘텐츠를 발굴하고자 ‘UCC’ 또는 ‘문서자료(책자 등)’ 등의 형태로 공모하였다.
교사 부문은 한 해 동안 지역 맞춤형 진로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한 초·중·고교 교사를 대상으로 진행하였으며, 진로체험 활동 이후 교육과정과 연계하여 지속적으로 학생들의 진로수업을 진행한 사례를 발굴하기 위해 ‘PPT’ 또는 ‘한글파일’ 형태로 공모하였다.
이날 각 부문의 대상(교육부장관상) 수상자(3명)는 시상식에서 테드(TED)식 강연 형태로 자신의 작품을 발표하여 참석한 학생, 교사, 학부모, 기관에게 우수사례를 전파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사업 참여기관의 비전을 공유하고, 컨소시엄 협력체계를 강화하여 학생들에게 보다 질 높은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지원하기 위해 실시한 워크숍과 컨설팅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현행 진로체험 프로그램의 문제점을 분석하고, 지역 특화 산업 관련 체험자원과 연계한 내실 있는 진로체험 활동 방안을 모색하였다.
※ (참여 시·도) 서울(금천, 강북), 부산, 인천, 광주, 세종, 전북, 경북, 경남 (9개)
인근 시·도 컨소시엄 간의 연계로 클러스터형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방안 등을 토의·토론하였다.
컨설턴트가 진로체험 프로그램 개발, 운영 및 평가 부문으로 나뉘어, 워크숍이 진행되는 동안 별도의 컨설팅을 지원하였다.
공모전 우수사례 발표 내용과 워크숍 내에서 토의·토론한 내용들은 동영상으로 제작하고 학교, 교육청 및 체험기관으로 보급하여 ‘지역 맞춤형 진로체험 프로그램’ 사업의 성과를 확산해 나갈 계획이다.

송은주 교육부 진로교육정책과장은 “이번 성과보고회에서 학생들의 진로탐색 활동을 위해 학교 현장에서는 교사가, 지역사회에서는 체험처가 노력하는 모습을 느낄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교육부는 지역의 진로체험 지원 유관기관들과 시·도교육청이 협력하여 자율적으로 질 높은 진로체험 프로그램들을 다양하게 개발·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