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무인보관함 등 새싹기업 키운다…원더스·에임트에 17억 투자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 26일 투자협의회서 O2O·사물인터넷 기반한 생활물류 새싹기업 대상 IR 지원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물류 O2O·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생활물류 새싹기업(스타트업, Startup) 발굴·지원을 위하여 벤처캐피탈, 지원기관 등과 함께 투자협의회를 구성·운영한다.

* (O2O 서비스) 식품배달, 퀵서비스, 수하물운송 등, (IoT활용사례) 무인보관함, 솔루션 개발 등

 

그동안 생활물류 스타트업들은 투자 유치, 홍보 등을 스스로 해결하기에 한계가 있어 정부, 투자기관, 창업기관 등이 참여하는 홍보의 장(場) 마련을 호소해 왔다.

이번 구성되는 투자협의회는 물류와 정보통신기술(ICT), 유통 등과 접목한 O2O서비스, IoT를 활용한 신사업 등 생활물류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기업 투자홍보(IR) 기회를 제공하여 투자로 이어지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1월 26일(금) 개최될「생활물류 스타트업 투자협의회」1차 회의는 투자기관, 지원기관 등 10개 기관에서 30여 명이 참여하며, 협의회는 정례회의와 수시회의로 진행될 예정이다.

* (투자기관) 타임와이즈인베트스먼트, 인라이트벤처스 등 벤처캐피탈 6개사
* (지원기관) 한국통합물류협회,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물류산업진흥재단, 한국교통연구원

 

정례회의는 분기별로 투자를 희망하는 유망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사업설명회를 통해 투자 가능성을 공동 논의하게 된다.

수시회의에서는 실무자를 중심으로 새로운 유망기업을 발굴하고, 시장동향 등의 정보를 공유하게 된다.

한편, 지난해 국토교통부는 벤처캐피탈과 협의하여「물류 스타트업 투자펀드*」를 조성하고 투자대상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왔다.

* (투자펀드) 453억 원(타임와이즈인베트스먼트 293억 원, 인라인트벤처스 160억 원)

 

이중 벤처캐피탈에서는 사업모델의 우수성과 기술력을 인정하여 ‘원더스*’와 ‘에임트**’에 총 17억 원을 우선 투자하기로 결정하였다.

* (원더스) 서울 전 지역을 3시간 내 배달서비스(퀵서비스와 지하철 택배를 결합, 요금 5천 원)를 제공하는 스타트업
** (에임트) 식품·의료용 저온배송 포장시스템을 개발한 스타트업

 

이를 계기로 국민의 생활 편의를 제공하는 물류 O2O 서비스 등 다양한 생활물류 스타트업을 지속적으로 발굴·육성하기 위해 투자협의회를 구성·운영하게 되었다.

국토교통부는 “「생활물류 스타트업 투자협의회」가 제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게 물류 혁신 성장을 선도하는 마중물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