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참물, 지난해 곳곳에서 시민 갈증 해소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미추홀참물 홍보관·병입수생산공장 운영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지난 한 해 동안 가뭄이 잦은 도서지역 및 단수지역, 각종 비영리민간단체의 공공행사 등에 미추홀참물 패트병 320만병 이상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연평도 등 도서의 가뭄 지역, 소래포구화재 발생지역 및 침수지역, 장수어르신가정, 다문화가정 등에 식수로 지원됐다. 또 국제하프마라톤대회와 설, 추석에 부평공원묘지 등에서도 시민들에게 제공됐다.

인천상수도사업본부는 남동정수사업소에 위치한 병입수생산공장에서 연간 320만병의 미추홀참물 병입수를 생산해, 올해에도 적기적소에 물을 배포할 계획이다.

아울러 미추홀참물 홍보관을 운영해 연간 13,000명 이상의 어린이들과 시민들이 홍보관을 방문, 수돗물 안전성에 대한 이해와 음용율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김승지 상수도사업본부장은“앞으로도 인천의 수돗물 ‘미추홀참물’이 더욱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로 인천시민들에게 믿음과 신뢰를 얻어 나갈 수 있도록 본부 전직원이 합심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