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로봇 융합기술 경쟁력 강화를 위한 경쟁형 연구개발 추진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백운규, 이하 ‘산업부’)는 인공지능 기술과 로봇의 융합을 통한 신산업 창출과 기술경쟁력 확보를 위해 ‘인공지능-로봇 융합 원천기술개발’을 지원한다.

 

(인공지능-로봇 기술 융합)무인이송, 자가학습, 감정인식 등 고도화된인공지능이 구현되는 로봇 서비스 제공을 위해 인공지능과 로봇의 융합이 필수적이므로 과기정통부와 산업부가 협력하여 기술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인공지능과 로봇이 융합하여 정밀작업을 수행할 수 있도록,

 

과기정통부에서는 로봇 손이 시각 또는 촉각 정보를 활용하여 사전 정보가 없는 물체의 속성을 파악하고, 물체를 다루는 방법과 절차를 스스로 학습하는 인공지능 기술을 개발한다.

 

* 대상 시나리오 : 3차원 퍼즐 풀기, 서로 다른 형태와 속성을 가진 다양한 물체를 가지런히 정리정돈, 도구를 활용한 조작(가위로 종이 자르기 등)

 산업부에서는 시각·촉각 등 다양한 센서로 물체를 빠르게 인식하여 정교한 물체조작과 도구 활용이 가능한 로봇 손과 정밀제어 기술을 개발한다.

 특히, 올해 공고되는 과제는 인공지능과 로봇의 융합을 촉진하기 위해 기획 단계부터 선정‧평가 단계까지 전 단계에 걸쳐 부처 공동으로 추진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관은 신청 단계부터 과기정통부 또는 산업부에 신청하고자 하는 주관기관과 연계하여 통합 컨소시엄을 구성해야 한다.

 

(경쟁체제 도입) 차세대 첨단기술인 인공지능, 로봇의 창의‧도전적인 연구를 통해 성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1~2차년도에는 복수의 수행기관을 지원하고, 2차년도 중간평가 결과에 따라 우수 컨소시엄에게 3~4차년도 연구비를 집중 지원하는 경쟁형 R&D*방식으로 추진된다.

 

* 동일한 연구주제에 대하여 다수의 연구기관이 경쟁적으로 연구를 수행하고 결과에 따라 연구지속·탈락을 결정하는 형태 / 대표사례 : 美 국방고등연구기획국(DARPA)의 인터넷, GPS 개발

 

 아울러 개방‧협력형 인공지능 R&D 확산을 위해 과기정통부가 개발하는 소프트웨어는 공개*를 통해 일반인도 사용할 수 있도록 하여 지속적인 성과확산이 가능토록 할 계획이다.

 

* SW 저작권자가 해당 소스코드를 공개하여 이를 사용, 복제, 수정, 배포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

 

이를 통해, 미개척 첨단 융합기술분야의 도전‧혁신연구를 진작하고, 인공지능 기술의 실생활-산업현장 적용 극대화, 로봇의 스마트화‧지능화 및 글로벌 경쟁력 확보에도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2018년도 인공지능-로봇 융합 기술개발 과제 공고」 주요내용

담당부처

(전담기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

산업통상자원부

(산업기술평가관리원)

세부사업명

(내역사업명)

ICT융합 산업원천기술개발

(지능정보‧로봇 융합서비스)

로봇산업핵심기술개발

(인공지능 융합 로봇시스템기술)

대상과제

로봇 손으로 다양한 물체를 다루는 방법과 절차를 스스로 학습하는 인공지능 개발

다양한 물체 조작과 도구활용 작업이 가능한 로봇 손과 제어기술 개발

지원규모

1차년도 23.43억원

(경쟁형 R&D로 2개 과제 지원)

1차년도 30억원

(경쟁형 R&D로 2개 과제 지원)

지원기간

’18.4~’21.12(45개월)

1차년도 9개월, 2~4차년도 12개월

 

이번 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수행기관은 3월 26일(월)까지 과제별 전담기관*에 사업계획서를 제출해야 하며,

 

접수된 사업계획서는 평가위원회의 기술전문가 평가를 거쳐 최종 지원 여부가 결정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