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소방본부, 소방력 총 동원…정월대보름 특별경계 근무 돌입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3.1~3일까지(3일간), 강화 전등사 등 4개 행사장 소방차량, 인력 전진배치

 

인천소방본부(본부장 김영중)는 다음달 2일 정월대보름을 맞아 열리는 달집태우기, 쥐불놀이, 풍등날리기 등의 전통행사에 많은 인파가 참여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3월 1일부터 3일까지 화재특별경계근무 기간으로 정하고 대응활동에 총력을 다하기로 했다.

이 기간에는 신속한 현장 대응을 위해 사고 초기부터 소방관서장 중심의 상황관리가 이뤄지며, 유관기관과 상시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해 각종 안전사고 및 최근 급증하고 있는 산불을 방지하는 데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본부는 전등사 등 시민이 많이 모이는 대보름 행사장 4개소에 대하여 사전 안전점검을 실시함으로써 화재취약요인을 제거하고, 행사 진행시간 동안 안전관리를 위해 현장에 소방차량 5대와 인원 38명의 소방력을 전진배치하여 미연의 사고에 대비할 계획이다.

소방본부 관계자는“정월 대보름 행사는 산불과도 직결되는 사항으로 화재예방에 대하여 행사주체와 시민들의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며, “많은 인파가 모이는 지역축제에 자칫 대형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관심과 정성을 가지고 철저하게 관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