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촌농산물도매시장 기공식 개최, 구월농산물도매시장 명성! 이어간다.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시민들과 함께 경축, 인천 남동권 농산물유통의 메카 인천 최대의 농산물도매시장 이전 건립

 

인천광역시는 2월 27일 시민 1,000여명과 함께 현안문제이자 숙원사업이던 「남촌농산물도매시장 건립 공사 기공식」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구월농산물도매시장은 개장된 지 24년이 지났으며, 시설이 노후하고 소비자 구매환경이 유통환경변화에 맞지 않는 내부구조 등으로 시장 종사자와 소비자 모두가 불편해 하는 현실에 처해 있다. 1994년 개장한 이래 인천 남동권역의 농산물 유통의 중심축을 담당하면서 하루 평균 600~700톤 이상의 농산물이 유통되고 있으나 교통혼잡 및 부족한 시설 등으로 거래물량과 매출이 매년 줄어들고 있는 추세이다.

남촌농산물도매시장(가칭) 건립 공사는 구월농산물도매시장을 이전하여 신축하는 사업으로 인천 남동구 남촌동 177-1번지 일원에 대지 173,188㎡에 연면적 130,942㎡, 지하2층, 지상4층 규모로 인천시 예산으로 사업비 3,060억원을 투입하여 건립하는 사업이다.

인천시에서는 농산물유통의 거점인 구월농산물도매시장이 이처럼 퇴화하는 문제를 치유하기 위해 도매시장 기능의 다변화에 부응하고, 도매시장종사자와 시민 모두에게 이익을 가져다주는 최첨단 종합물류형 도매시장으로 재탄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이번 착공식 행사는 이러한 남촌농산물도매시장의 새로운 출발을 시민들과 함께 공유하는 자리로서 남동구립풍물단의 풍물놀이와 고집불통락울림의 난타퍼포먼스 공연 등이 식전행사로 진행했다.

특히 공식행사의 퍼포먼스 발파식에서는 남촌농산물도매시장에 입주하게 될 4개 도매법인회사와 360여명의 중도매업 입주 상인을 의미하는 축포와 빵빠래 등 피날래가 있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기공식을 통해 시민들과 함께 남촌농산물도매시장의 새로운 출발을 알리는 계기가 됐으며, 2019년까지 최첨단 종합물류형 남촌농산물도매시장을 건립하여 인천시 최대 농산물유통기지로 발전시키고 나아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Author: LH.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