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해청‧중국 옌타이시‧평택시, 경제협력 교류추진 본격가동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옌타이시, ‘중한산업단지 설명회’, 정기적 한중 산업협력 포럼, 및 투자 박람회 개최 제안

평택항, 중국의 일대일로와 연결되는 한국의 실크로드 관문

 

경기도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이하 황해청)은 15일 황해청 회의실에서 중국 산동성 옌타이시 경제대표단평택시와 공동으로 황해청옌타이시평택시 경제협력 교류회를 개최했다.

이번 교류회는 지난해 9황해청장의 옌타이 방문 시 논의 된 양 지역 간 경제협력 교류 제안의 일환으로 추진하게 되었으며향후평택과 옌타이간 협력을 통해 대중국 수출입 1대 무역항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였다.

황해청은 지난해 11황해청과 중국의 일대일로 사업 추진 국제민간기구 ‘SICO’(UN 협력기구)와 업무협약을 통해 중국 친화도시로 개발되는 현덕지구 내 SICO동북아센터 설치를 추진하고 있으며평택항과 연계한 한중 물류단지 조성을 검토하고 있다.

이번 경제협력 교류회를 통해 옌타이시 대표단은 지난해 12월 중국 국무원의 인가를 받은 한중(옌타이)산업단지와 한국 내 투자와 사업파트너를 찾고 있는 옌타이화립투자유한공사 등 기업인들을 소개하고 황해청과 한중산업단지 간 상호지원을 통한 공동 협력을 제안했다.

황해청과 평택시옌타이시는 이번 상호간 협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향후 ‘3자 간 경제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기로 합의했다.

평택시 손정호 신성장전략국장은 평택시와 옌타이시는 산업단지와 항만을 동시에 가지고 있는 도시로양 지역 모두 큰 폭으로 성장하고 있는 도시라는 공통점이 있으며향후 공동 노력을 통해 상호 보완 발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화순 황해청장은 황해청 개발사업과 평택항을 소개하며 평택항이 중국의 일대일로와 연계되는 한국의 실크로드 관문이 될 수 있도록 평택시와 옌타이시황해청이 협력해 상생방안을 찾아내길 바란다고 말하며

금년 하반기부터 평택직할세관이 설치 운영하는 평택항 해상특송 장치장을 소개하며옌타이 전자상거래 기업들도 많이 이용해 주길 당부하였다.

이번 옌타이시 경제대표단은 3.14일 산업부가 주관하는 2차 한산동성 경제협력 교류회를 참가하기 위해 방한하여오늘 황해청 방문 경제교류회를 참석하고 귀국한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