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실내공기질 개선 위해 사회복지시설 500곳 무료 리모델링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도비 15억 투입, 실내 공기질 오염도가 심한 도내 500 여개 어르신시설 및

지역 아동센터, 장애인재활 시설 등의 생활환경 개선 리모델링 추진

 

경기도가 실내공기질 오염도가 심한 사회복지시설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도비 15억 원을 투입하여 ‘2018 맑은 숨터 만들기’ 사업을 진행한다.

‘2018 맑은 숨터 만들기는 알프스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심각해지는 미세 먼지로부터 취약계층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와 관련 16일 오후2시 이재율 경기도행정1부지사와 25개 민간 참여기업자원봉사단체인 ()‘사랑의 집수리’ 및 경기대진테크노파크는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실내공기질 개선을 위한 맑은 숨터 만들기’ 협약을 체결했다.

올해는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인 대진테크노파크(환경기술지원센터)가 함께 참여해 환경관련 전문성을 활용할 예정이다.

특히지난해와 달리 올해는 민간지원뿐만 아니라 처음으로 도비 15억 원을 투입해 열악한 소규모 사회복지시설 500개소에 대한 리모델링을 진행한다지원 내용은 친환경벽지장판바이오코팅창호환기장치, LED조명 등의 교체다.

대상시설은 31개 시.군에서 실시한 실내공기질 측정결과에 따라 환경기준이 초과된 시설을 중심으로 선정할 계획이다.

2016년부터 시작된 맑은 숨터 만들기 사업은 초기 17개 기업이 참여해 지난해 까지 29개 소규모 민간 사회복지시설(경로당지역아동센터장애인재활시설)을 대상으로 리모델링을 지원했다.

참여기업으로부터 기부 받은 벽지장판단열페인트, LED조명 등 친환경 제품으로 사회복지시설을 리모델링한 뒤 실내공기질 측정대행기업들로 부터 무상으로 실내공기질 오염도검사를 진행했다.

리모델링 후 해당 시설의 실내공기질 오염도를 검사한 결과 지역아동센터 도깨비는 휘발성유기화합물의 농도가 200배 감소(17,999.3/㎥ → 99.7)했고 세교지역아동센터는 미세먼지 농도가 8배 이상 감소(122.7/㎥ → 14)하는 등 실내공기질 개선효과가 있었다.

리모델링 지원을 원하는 시설은 경기대진테크노파크(http://www.getc.or.kr)에 접속해 신청하면 된다.

경기도 관계자는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이 심화됨에 따라 실내공기질에 대한 도민의 우려가 커지고 있고 특히 건강에 취약한 어린이어르신장애인 등은 건강보호를 위한 우선적인 정책이 필요하다며 맑은 숨터 만들기 사업을 통해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올해 협약에 참여한 25개 기업은 LG이노텍㈜KCC, 개나리벽지㈜㈜노루페인트㈜다온S&K, ㈜대한환경기술연구소㈜대현환경마을 기업 나눔협동조합명화환경산업㈜삼화페인트공업㈜상상한자리㈜영진환경산업㈜온새미로㈜㈜유성디자인㈜에덴바이오벽지㈜진덕환경 엔지니어링지수건설산업㈜코레쉬트레이딩㈜환경컨설팅㈜㈜한솔환경산업㈜현대리바트㈜혜성환경, LG하우시스㈜솔루엠㈜에어비젼이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