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의 돌봄 여건 강화와 장애인 가족의 복지 향상을 위한 – 부산시,「장애인 주말 주간 일시보호소」신설운영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이용 시간은 토․일요일 오전 9시~오후 6시까지, 이용료는 1일 최대 11천원 이내로

안전한 돌봄뿐만 아니라 기관별로 여가․문화․체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 제공

 

부산시는 3월 17일부터 주말 낮 시간 동안 보호자의 경조사직장 등으로 일시적인 보호가 필요한 장애인들의 돌봄 지원을 위한 「장애인 주말 주간 일시보호소」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주말 주간 일시보호소 개소로 그 동안 주말에 급한 일이 생겨도 장애인을 믿고 맡길 곳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던 장애인 가족의 양육 부담을 한층 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용 대상은 만 7세 이상의 부산시 거주 장애인으로 연간 최대 30일까지 이용가능하며자택이나 직장에서 가까운 일시보호소 어디서나 이용이 가능하다.

이용 시간은 토․일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이용료는 1일 최대 11천원 이내로 안전한 돌봄뿐만 아니라 기관별로 여가․문화․체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이용 희망일로부터 3일 전까지 희망 기관에 전화 또는 방문하여 신청하면 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상시 보호가 필요한 중증 발달장애인의 경우보호자가 주말에 갑작스러운 일이 생겨도 안심하고 장애인을 맡길 곳이 없어 양육 부담이 매우 컸다이번 사업으로 지역사회가 함께 장애인을 보호하는 기반을 강화하고장애인 가족의 기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장애인 주말 주간 일시보호소는 서구장애인복지관(서구, 242-3930), 부산진구장애인복지관(부산진구, 808-8190), 나사함발달장애인복지관(남구, 627-8521), 대성한울타리(기장군, 784-0028) 등 4개소로 자세한 내용은 해당 기관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