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 충북 진천음성 혁신도시에 신청사 착공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은 3월 20일(화) 충북 진천·음성 혁신도시 신청사 부지에서 착공식을 갖는다.

이날 행사에는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이필용 음성군수, 임기철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장을 비롯하여 광역·기초의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전공공기관장, 혁신도시 지역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다.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KISTEP)은 국가 과학기술 기획, 기술예측·수준조사, R&D 전략 수립, 국가연구개발사업 조사·분석·평가 및 예산조정·배분을 지원하며 국가연구개발시스템 개선과 실효성제고를 통해 국가 과학기술을 진흥하기 위해 설립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과학기술 기획·조정·평가 전문기관이다.

이번 건립하는 신청사는 부지 13,993㎡에 지하 1층, 지상 5층, 연면적 14,706㎡의 규모로 2019년 12월 완공을 계획하고 있으며 330명의 직원이 근무하게 된다.

한편, 충북 진천·음성 혁신도시는 충북 음성군 맹동면, 진천군 덕산면 일대 6,899천㎡에 총 1조 623억 원을 투입하여 부지조성을 완료 하였으며,

 

2018년 3월 현재 11개 기관 중 10개 기관이 이전을 완료하였으며, 금번 착공하는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이 이전하면, 충북 혁신도시내 11개 공공기관 이전이 완료된다.

 

*이전완료기관(10):한국가스안전공사(‘13년), 국가기술표준원(’14년), 한국소비자원(‘14년), 정보통신정책연구원(’14년), 한국고용정보원(’14년), 법무연수원(‘15년), 정보통신산업진흥원(’15년),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16년), 한국교육개발원(’17년), 한국교육과정평가원(’18년)

 

국토교통부는 공공기관 임직원은 물론, 혁신도시 이주자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주택, 학교, 교통, 의료 등 정주여건을 개선하고, 지역인재 채용 의무화, 클러스터內 대학교 입주규제 완화, 지역대학과 연계한 오픈캠퍼스 개설 등 혁신도시 시즌2 추진전략을 통하여 혁신도시 역량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특히, 금번 시즌2에서는 이전공공기관이 지역상생발전에 기여하고, 혁신도시와 주변지역이 균형있는 발전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