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후선박, 연안여객선 현대화 펀드로 새롭게 태어난다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노후선박, 연안여객선 현대화 펀드로 새롭게 태어난다

– 4.5 사업 설명회 개최, 4.23~5.11 사업 대상자 공모 –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노후화된 연안여객선의 신조를 지원하는 ‘연안여객선 현대화 펀드’의 상반기 사업자 공모를 4월 23일(월)부터 5월 11일(금)까지 실시하고, 5일(목) 목포에서 설명회*를 갖는다고 밝혔다.

 

* 4. 5.(목) 오후 2시 / 목포 연안여객터미널 내 한국해운조합 회의실

 

‘연안여객선 현대화 펀드’는 정부 출자 펀드와 민간자본을 결합하여 노후화된 연안여객선의 신규 건조를 지원하는 제도이다. 정부는 건조가격의 최대 50%까지 15년 무이자로 지원함으로써, 영세한 선사의 선박 현대화를 지원하고 있다.

 

해양수산부는 현재까지 650억 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하여 ‘16년에 1만 9천톤급 대형 카페리 여객선(1,200여명 승선, 자동차 약 150대 적재 가능) 1척의 건조를 지원하였다. 올해는 2척 이상의 여객선 건조를 지원할 예정이며, 특히 산업부가 ‘선박설계 연구개발(R&D) 사업’을 통해 마련한 ‘표준 선형 설계도*’를 활용하여 선박의 국내 건조가 보다 용이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 그간 국내 조선소에서 건조가 어려웠던 쾌속선(초쾌속선, 쾌속카페리도 가능)의 건조를 위한 표준 선형을 개발(산업부, ’16.1∼’18.12)

 

현대화 펀드 사업자가 될 수 있는 자*는「해운법」제4조에 따른 내항여객운송사업자이며, 지원대상 선박은 (쾌속)카페리, (초)쾌속선이다. 신청을 원하는 선사는 4월 23일(월)부터 5월 11일(금)까지 세계로선박금융(주) 누리집( www.globalmarifin.com )의 공지사항 게시판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한 뒤 직접 또는 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 운항항로에 대한 사업면허를 아직 취득하지 못한 경우 조건부면허를 취득하여 지원 가능

 

** 접수처 : (우 03160) 서울시 종로구 종로 47(공평동 100)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 본점 16층 세계로선박금융(주) 펀드운용팀 / 02)3210-2034, 2025

 

해양수산부는 현대화 펀드 관리기관인 세계로선박금융(주)와 함께 신청자의 기업건실도, 연안여객 및 연관산업 기여도 등 7개 항목에 관해 투자심의위원회의 평가를 거쳐 최종 사업 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사업 대상자로 선정되면 3개월 이내에 조선소와 건조계약을 체결하여 선박건조를 시작해야 하며, 15년간 선가의 50%범위 내의 금액을 무이자로 지원받게 된다. 자세한 사항은 세계로선박금융(주) 누리집 ( www.globalmarifin.com ) 공지사항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엄기두 해양수산부 해운물류국장은 “2019년까지 연안여객선 현대화 펀드를 1,000억 원 규모로 확대하여 보다 많은 노후여객선의 신규 건조를 지원할 계획이다.”라며, “연안여객선 현대화를 적극 추진하여 우리 국민들에게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여객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