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산도시계획 아고라 On-Line 공간 구축 운영 – 부산도시계획, 온-오프 라인에서 시민과 소통으로 공감한다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부산시가 5월 30일부터 도시계획 수립과정에서 시민참여, 소통확대 및 다양한 정보제공을 위해 ‘부산도시계획 아고라 시스템(이하 아고라 시스템)’ 구축을 완료하고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시는 아고라 시스템을 구축하여 시민이 직접 창의적인 아이디어 발굴과 의견을 제시하고, 도시계획 전반에 대한 이슈 및 도출된 의제를 브레인스토밍(공론의 장)을 통해 시민들의 소리를 도시정책 및 도시계획 수립에 반영할 계획이다.

 

아고라는 ‘모이다’란 뜻으로, 고대 그리스의 도시국가에서 시민들이 일상생활이 이루어지던 ‘공공의 광장’을 의미한다.

 

시는 시민중심의 시정운영과 도시계획 패러다임 전환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자, 2015년부터 ‘시민참여형 도시계획제도’를 도입했다. 이를 위해 시민아카데미 운영을 통해 시민계획가를 양성하고, 시민 계획단을 운영하여 주요 시정 도시계획 방향결정 시 시민을 직접 참여시켰다. 이를 통해 시는「도시계획위원회 시민참여단」을 운영하여 시민중심 현장행정에 앞장서고 있다. ※주요 시정 도시계획 방향결정 : 2030년 부산도시계획 비전 및 미래상 제시(2015. 9월), 부산도시계획 헌장 제정(2017. 12월)

 

그리고 시는 이번에 ‘부산도시계획 아고라’ 구축을 통해 시민들이 쉽게 온라인상에서 도시계획에 대해 직접 참여하고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함으로써  부산도시계획 운영을 한 단계 발전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부산도시계획 아고라」는 5월 30일부터 부산시 홈페이지(www.busan.go.kr)에 접속하여 검색창에 ‘아고라’로 검색하거나 ‘빠른 서비스(기본링크)’에서 이용할 수 있고, 메뉴구성은 △도시계획참여 △도시계획소통 △도시계획정보 등으로 구성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부산시민 누구든지 도시계획 참여자로서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고, 소통 및 공유를 통해 도시계획 신뢰성 향상과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