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취약 6개국, 우리의 재난관리기술 배우러 방한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재난취약 6개국, 우리의 재난관리기술 배우러 방한

 

카메룬 등 6개국 방재담당 공무원 연수 실시

 

행정안전부 국가민방위재난안전교육원은 7일부터 22일까지 아시아·아프리카의 재난취약 6개국* 방재담당 공무원을 대상으로「UNISDR** 재해위험경감과정」연수를 실시한다.

* 6개국 : 카메룬, 가나, 인도네시아, 모잠비크, 필리핀, 스리랑카
** UNISDR : 국제연합 재해경감국제전략사무국

 

한국국제협력단(KOICA)이 지원하고 UNISDR과 공동으로 추진하는 이번 연수과정은, 매년 반복되는 재해로 큰 피해를 입고 있는 6개국에 한국과 UNISDR의 재난관리정책을 전수하고, 재해위험경감전략을 소개할 예정이다. 이 과정은 국가별 재해위험경감전략 수립을 목표로 한 3개년(2017~2019) 과정의 일환으로, 작년에는 18명이 연수하여 국가별 재해위험경감전략 초안을 마련하였다.

 

올해는 자연재해로 피해가 큰 아시아, 아프리카지역 국가들에게 한국의 IT기반 재난관리시스템을 전수하여 참가국의 재난관리역량이 향상 될 수 있도록 연수과정을 구성하여 운영할 예정이다. 연수 마지막 해인 2019년에는 국가별 재해위험경감전략을 최종 수립하여 연수 종료 후에도 지속적으로 국가별로 수립한 재해위험경감전략 추진 상황을 현지 방문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확인해 나갈 계획이다.

 

임경호 국가민방위재난안전교육원 기획협력과장은 “이번 연수과정을 통해 재난에 취약한 국가를 대상으로 효과적인 재해경감전략이 전수되어 참가국의 재난관리역량이 향상되기를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외국공무원 대상 교육과정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