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우기대비 공동주택 건설현장 안전점검 결과 총 131건 지적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경기도, 우기대비 공동주택 건설현장 안전점검 결과 총 131건 지적

 

경기도가 우기를 맞아 14일부터 20일까지 도내 건설 중인 공동주택 21개 단지를 대상으로 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한 결과 131건의 지적사항을 발견, 조치했다고 27일 밝혔다.

 

21개 단지는 경기도내 총 324개 공동주택 건설 현장 중에서 집중호우나 태풍에 취약한 공정률 20% 이내의 지하 터파기 및 흙막이 공사가 진행 중인 현장을 기준으로 규모가 1,000세대 이상이거나 하천, 절개지 등이 존재하는 곳이다.

 

131건의 지적사항을 살펴보면 건축분야는 동바리 연결 불량, 양수기 적정수량 미확보, 수방대책 비상연락망 미흡 등 69건, 토목분야는 배수로 연결 불량, 성토부분 토사유실 방지 조치 등 62건이다.

 

도는 경미한 55건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즉시 조치 완료했으며, 나머지 76건은 해당 시군에서 이번 주 내로 조치를 완료하고 관리하도록 했다.

 

이춘표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이번 우기대비 안전점검을 통해 건설 중인 도내 공동주택 현장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시설안전을 개선할 수 있었다”면서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된 만큼 안전점검을 계속해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도는 이번 점검대상 이외의 공사현장은 해당 시.군에서 6월 말까지 자체 점검을 실시하고, 추적 관리할 수 있도록 요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