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혁신 위한 심층 토론 펼친다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정부혁신 위한 심층 토론 펼친다

 

행안부, 부내 정부혁신주간 지정하고 정부혁신 포럼 23일 개최

 

정부혁신을 위해 조직문화 또는 일하는 방식에 어떤 변화가 필요한 지, 자유롭게 이야기 나누는 자리가 마련된다.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부내 정부혁신주간을 맞이하여 “제1회 부내 정부혁신 포럼”을 2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개최한다.

 

“부내 정부혁신 포럼”은 지난 3월 19일 정부가 발표한「정부혁신종합추진계획」의 3대 전략*에 대해 공유하고 직원들의 생생한 아이디어를 부내 정책에 적극 반영하기 위한 혁신활동의 일환이다.

* ①정부운영을 사회적 가치 중심으로 전환 ②참여와 협력을 통해 할 일을 하는 정부 구현 ③낡은 관행을 혁신하여 신뢰받는 정부 구현

 

이 자리에는 행정안전부 기획조정실장, 정부혁신 주니어보드 등 40여명이 참가하여 “정부혁신! 무엇을 개선하고 강화해야 하는가?”라는 주제로 내가 생각하는 정부혁신, 낡은 관행·선례 깨기, 직원 아이디어 제시 등 참여 확대, 제대로 일하기 등에 대해 심층적으로 토론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포럼에서는 지난 5월 22일부터 6월 18일까지 실시한 부내 ‘필요한 일만 스마트하게 캠페인’에서 직원들이 자유롭게 제안한 아이디어(39건) 중 우수제안(10건)에 대한 시상을 실시한다.

 

우수 아이디어에는 “8시∼19시 사이의 유연근무는 별도로 신청하지 않도록 개선”이, 장려에는 “회의 횟수 총량제 시행”과 “청사 내 주차관련 종이 안내문 대신 문자로 알려주기”가 선정되었다.

 

이 밖에도 “누구나 개인PC자료 공유가 가능하도록 정보공유시스템 구현”, “인쇄물 없는 회의 공간 마련”, “업무별 표준업무매뉴얼 만들어 인수인계” 등이 아이디어 상으로 선정되었다.

 

행정안전부는 8월부터 정부혁신에 대한 국민 체감도를 높이고 부내 혁신 분위기 확산을 위해 매월 “부내 정부혁신주간”을 지정하여 운영하고 있다.

* 8월 정부혁신주간: 8.20.(월)~8.24.(금)

 

‘혁신역량 UP, 혁신분위기 UP, 혁신체감도 UP’ 등 ‘혁신 3UP’을 위해 실국별 특색을 반영하여 토론, 교육, 공연, 현장방문 등 다양한 방식으로 혁신활동을 진행하며, 이를 위한 정부혁신 전문가 풀(pool)과 부서‧기관의 우수사례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 (주요 활동) 실패박람회 제작발표회(8.20.), 정부혁신조직실 주니어보드 ‘생생토크’(8.24.), 지방자치인재개발원과 17개 시‧도 교육원의 혁신사례 발제‧토론(8.30.)

 

한편 행정안전부는 포럼에서 논의된 과제는 관련 부서와 공유하고 부서별 의사결정 과정 등을 거쳐 실행해 나갈 계획이다.

 

이인재 행정안전부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제1회 부내 정부혁신 포럼」은 부내 정부혁신 주간을 지정한 후 처음 개최하는 행사로 직원들이 중심이 되는 정부혁신 이야기라 더욱 의의가 깊다.”라며, “이후에도 매월 정부혁신주간에 실속 있는 다양한 혁신활동이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