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데이터로 국민생활·지방행정 과제 해결한다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빅데이터로 국민생활·지방행정 과제 해결한다

 

행안부, 18년도 공공빅데이터 표준분석모델 구축 및 전국 확산 본격 추진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2018년도 공공빅데이터 표준분석모델 구축 및 확산사업’에 본격 착수했다.

 

행정안전부는 경상남도, 제주특별자치도, 용인시, 남양주시 등 11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7개 분야 10종의 공공빅데이터 표준분석모델을 올해 말까지 개발할 예정이다.

 

공공빅데이터 표준분석모델 7개 분야 10종의 구체적인 추진 내용은 아래와 같다.

 

① 데이터기반의 주차난 완화 방안 도출 (경상남도, 보령시)
– 주차 수요·공급 정량 파악을 통한 주차장 신설 최적 입지 및 주차공간의 효율적 활용 방안 도출

 

② 쓰레기 감소 및 효율적 관리를 위한 빅데이터 분석 (부천시, 용인시)

– 지자체별 생활·산업 쓰레기 수거 및 처리 현황 분석, 생활·산업 쓰레기 배출 패턴분석 및 거주 생활 반경 내 정량 지표 활용 → 쓰레기 배출 중점관리 방안 및 배출량 예측 관리 방안 수립

 

– 생활쓰레기 수집 운반체계 분석 및 수거유형 분석을 통한 수거차량 이동경로 최적화 방안을 수립

 

③ 빅데이터에 기반한 생활인구 분석 (경상남도, 제주특별자치도)

– 주소 기반의 인구통계 집계방식에서 벗어나 생활인구와 공간적 특성 분석을 바탕으로 현실성 있는 행정 서비스 수요 파악 및 관광정책 수립에 반영

 

④ 전기차 충전 인프라(기반시설) 설치 입지 선정 (남양주시, 고창군)

 

– 데이터에 기반한 분석을 통해 전기차 충전소 수요 예측 및 전기차 충전 인프라 설치 최적 입지를 선정

 

 

⑤ 보육서비스 강화를 위한 빅데이터 분석 (달성군, 화성시)

 

– 보육 서비스 사각지대 분석을 통한 국공립 어린이집 최적입지 선정

– 시간 연장형/시간제 등 보육시설별 맞춤형 보육 서비스 프로그램 최적화 방안 수립

 

⑥ 1인가구의 노후복지수요예측 (제주특별자치도, 고창군)

 

– 고령화 사회를 대비하여 1인 가구 현황을 파악하고 노후복지 수요예측을 통해 미래 시점의 노인복지정책 수립에 활용 할 수 있도록 지원

 

⑦ 공공 와이파이 우선설치지역 도출 (전라남도, 경상북도)

 

– 공공 시설물 현황, 경제적 취약 계층 분포 등 공공와이파이 최적 설치를 위한 입지 분석을 통해 우선설치지역을 도출

 

또한, 2017년 기 개발된 ‘구급차 골든타임 확보*’ 표준분석모델의 전국 지자체 확산 사업도 같이 추진된다.

 

올해는 대구광역시, 인천광역시, 충청북도, 경상북도, 제주특별자치도 5개 시도를 대상으로 추진하고 이 사업이 완료되면 기존에 보급된 광주, 전라북도를 포함하여 전국 지자체 중 13개 시도에 보급되게 된다.

 

* ‘구급차 골든타임 확보 모델’은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골든타임 확보를 위한 구급차 운영배치’ 및 ‘119안전센터 입지 최적화’를 통해 국민생명 보호에 도움이 되는 표준분석모델 의미

 

김일재 행정안전부 정부혁신조직실장은 ”빅데이터 표준분석모델 구축 및 확산을 통한 국민생활·지방행정과제 해결방안 마련으로 행정효율성이 향상될 것”이라며,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정부혁신 및 데이터 기반의 과학적 행정이 확산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