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몽골 심장병 어린이에게 희망을 선물하다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인천시 몽골 심장병 어린이에게 희망을 선물하다

 

인천시는 11월 2일 “아시아권 교류도시 의료지원사업”으로 무료 초청수술을 받은 5명의 몽골 어린이들과 그 보호자들의 귀국길에 앞서 가천대길병원을 들러 격려하는 자리를 가졌다.

 

인천시는 2007년부터 아시아권 주요 교류도시를 대상으로 가천대길병원과 업무협약을 맺고 선천성 심장병 등 현지에서 치료가 힘든 어린이들을 초청해 치료사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126명의 어린이들에게 새 생명을 안겨 주었다. 인천시는 현재까지 몽골 울란바토르시의 심장병 어린이 28명 어린이들을 초청해 치료하였다.

 

이번에 초청치료를 받은 5명의 환아들(4개월, 5개월, 5개월, 8개월, 10개월)은 지난 8월 인천시 관계자 및 길병원 의료진의 현지 사전진료를 통해 선정 되었다. 태어난지 채 1년도 안된 어린이들이었지만 큰 수술을 잘 버텨 주었고 의료진들의 보살핌으로 건강한 모습으로 귀국할 수 있게 되었다.

 

이날 완치행사에서 인천시는 어린이들에게 축하의 메시지와 선물을 전달하였고, 보호자들은 인천시와 길병원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갖고 소중한 인연을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박상진 인천시 국제관계대사는 “아시아권 교류도시 의료지원사업은 이제는 명실상부한 인천시의 대표적인 주요 국제원조사업이다.”라며, 아울러“이러한 선진의료기술이 뒷받침된 인도적 지원은 인천시와 해외도시와의 국제교류 활성화와 인천 의료관광산업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