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대강 조사·평가 전문·기획위원회 출범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4대강 조사·평가 전문·기획위원회 출범

 

▷ 각계 추천 등을 통해 4대강 조사평가 전문·기획위원회 구성

▷ 11월 16일 첫 합동회의 개최하여 보 공통 평가체계 등을 논의

 

환경부(조명래 장관)는 11월 16일 ‘4대강 조사·평가 전문위원회 및 기획위원회(이하 전문·기획위원회)’의 첫 번째 합동회의를 서울 중구 프레지던트호텔에서 개최한다.

 

전문·기획위원회는 ‘4대강 자연성 회복을 위한 조사·평가단의 구성 및 운영에 관한 규정(대통령 훈령 제393호, `18.8.17.)’에 따라 구성되었다.

 

환경부는 관계 부처, 학계 및 시민사회 등 각계 추천 등을 받아 분야별 대표성 및 전문성 등을 고려하여 전문·기획위원회를 구성했다.

 

전문위원회(총 43명)는 물환경, 수리·수문, 유역협력, 사회·경제의 4개 분과로 이루어지며, 분과별 세부분야에 대한 검토를 수행한다.

 

1

기획위원회*는 민간위원 8명, 공무원 7명으로 구성되어 보 개방 계획, 보 개방 영향의 모니터링, 보 처리 방안 등을 심의한다.
* 공동위원장: (정부)홍정기 4대강 조사·평가단장, (민간)홍종호 서울대 교수

 

이번 첫 번째 전문·기획위원회 합동회의에서 3가지 안건을 논의한다.

 

보고안건으로, ① 조사·평가단 위원회 구성 및 운영계획과 ② 민·관 협의체 운영과 대국민 홍보 등에 관한 협력·소통계획을 논의한다.

 

 

심의안건으로, ③ 보 공통 평가체계(안)을 상정하여 4대강 16개 보의 합리적 처리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평가 방법과 항목, 지표 등을 논의한다.

 

홍종호 4대강 조사·평가 기획위원회 공동위원장은 “정부, 민간 전문가, 시민사회가 적극 협력하여 국민의 신뢰를 받는 4대강 자연성 회복 방안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