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기관 정보보호 역량강화 전문교육 확대한다 – 랜섬웨어 등 시급한 사이버공격 대응기술 실습 병행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행정기관 정보보호 역량강화 전문교육 확대한다 – 랜섬웨어 등 시급한 사이버공격 대응기술 실습 병행

행정자치부(장관 홍윤식)는 오는 25일부터 11월말까지 중앙부처 및 지방자치단체 정보보호 담당 공무원 약 230여 명을 대상으로 정보보호 전문교육을 실시한다고 말했다.

올해 정보보호 교육은 최근 세계적으로 동시다발적인 랜섬웨어 공격, 사드보복·북핵 등과 연계된 해킹 증가 등 사이버위협이 고조되는 상황에서 이를 직접적으로 담당하는 공무원의 정보보안 의식과 사이버침해 대응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된다.

특히 금년의 교육과정은 올해 신설된 정보보호 분야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기반으로 설계한 것이 특징이며, 보안 기획·관리, 취약점 진단, 보안관제 운영 등 5개 교육과정을 개설하였다.

국가직무능력표준(National Competency Standard)은 직무수행을 위해 요구되는 지식·기술·소양 등을 산업부문별·수준별로 체계화한 것으로 정보보호 분야는 정보보호 관리·운영, 진단·분석, 보안사고 분석대응 등 3개 분야 33개 능력단위로 구성한다.

이와 함께 지방행정연수원은 지방자치단체 고급 및 중견 관리자 등 2천여 명을 대상으로 정보보안 인식제고를 위한 교육을 병행한다.

지방자치단체 국·과장급이 교육생인 고위정책, 고급리더 , 중견리더 과정 등 5개 과정에 정보보호 과목을 편성하고, 국내외 사이버위협 동향, 인공지능·사물인터넷(IoT)·클라우드 등 신기술과 정보보호의 위상을 주제로 교육을 실시하며, 특히 지난 주말 전세계를 덮친 랜섬웨어에 대한 예방대책도 다룬다.

장영환 행정자치부 개인정보보호정책관은 ”랜섬웨어 공격 등 최근 고조되고 있는 사이버위협 상황에서도 국민들이 안전하게 전자정부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보안인력의 전문역량을 강화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이번 교육이 지방자치단체 관리자들이 정보보안의 중요성을 인식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