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차 한-일 관세국경 위험관리 워크숍 개최 – 불법·부정 무역 차단을 위한 양국 간 공조방안 모색 –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제1차 한-일 관세국경 위험관리 워크숍 개최 – 불법·부정 무역 차단을 위한 양국 간 공조방안 모색 –

관세청은 5월 23일부터 24일까지 인천 영종스카이리조트에서 한-일 양국의 위험관리분야 전문가들을 모아서 ‘제1차 한-일 관세국경 위험관리 워크숍’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 지난 2월, 우범 여행자 및 불법 수출입화물에 대한 위험관리를 총괄하는 관세국경위험관리센터를 정식

이번 워크숍은 일본 관세청과 불법부정 무역 차단을 위한 양국 간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할 목적으로 개최된다.

양국은 워크숍에서 효과적인 위험관리를 위해 공항과 항만에서 우범 여행자와 화물을 적발하는 기법등을 공유할 예정이다.

특히,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는 마약류는 물론, 불량식품 등 건강위해물품, 산업쓰레기, 금괴 등의 밀거래를 차단하기 위한 상호 대응방안을 모색한다.

화물을 적발하는 기법은 세관이 공항·만에서 적법한 화물의 국가 간 이동·거래는 신속한 통관 등의 편의를 제공하고, 우범성이 높은 화물만을 집중적으로 선별하여 검사하는 것이다.

한-일 양국이 각각 개최할 예정인 2018년 ‘평창동계 올림픽’과 2020년 ‘동경올림픽’과 같은 대규모 국제행사를 앞두고 공항과 항만 등 관세국경에서 테러물품을 효과적으로 차단하기 위한 양국의 공조방안도 협의할 예정이다.

향후에도 관세청은 공항과 항만에서 다양한 위험물품을 철저히 차단하기 위해 일본, 중국, 홍콩 등 주변국들은 물론 미국, 영국, 호주 등 주요국 위험관리센터와도 불법·부정 무역에 대한 정보교류 및 합동 단속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아울러 관세청은 국정원, 경찰, 검찰 등 국내 유관기관과도 협력 관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