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투자다변화를 위한 해외투자 확대 지속 추진 – 국민연금 향후 5년간(2018~2022) 전략적 자산배분 계획 수립 –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국민연금 투자다변화를 위한 해외투자 확대 지속 추진 – 국민연금 향후 5년간(2018~2022) 전략적 자산배분 계획 수립 –

보건복지부 국민연금재정과에서는 국민연금기금의 수익성·안정성 제고를 위해 해외주식 투자비중을 확대하는 등 투자다변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방향으로 국민연금기금 중기(2018~2022) 자산배분안이 마련되었다고 말했다.

국민연금기금운용위원회(위원장 : 정진엽 보건복지부장관)는 5월 25일(목) 2017년도 제4차 회의를 개최하여, 2022년을 목표연도로 하는 중기(2018~2022) 자산배분안과 2018년도 기금운용계획안을 심의․의결하였다.

중기 자산배분은 국민연금기금의 수익성‧안정성을 제고하기 위해 수립하는 5년 단위의 기금운용전략으로, 향후 5년간의 대내외 경제전망, 자산군별 기대수익률 및 위험 등에 대한 분석이 반영된다.

이날 의결된 2018~2022년 중기 자산배분안에 따르면, 기금위는 향후 5년간 기금의 목표수익률을 실질경제성장률, 물가상승률에 대한 전망 등을 고려하여 5.1%로 정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한 2022년말 기준 자산군별 목표비중을 주식 45% 내외(국내주식 20%내외, 해외주식 25%내외), 채권 45% 내외(국내채권 40%내외, 해외채권 5%내외), 대체투자 10% 이상으로 정하였다고 말했다.

자산군별 세부 목표비중은 국민연금법 제103조의2에 따라 기금운용 업무의 공정한 수행과 금융시장의 안정에 미치는 영향을 고려하여 비공개한다.

특히, 위험분산 및 장기수익률 제고를 위해 그간 추진해온 투자다변화 기조를 지속 유지하기로 하고, 해외투자 비중을 지난해 27%에서 2022년말 40%내외로 확대하기로 하였다고 말했다.

또한 기금운용계획은 2018년도 기금의 수입‧지출 계획과 중기자산배분에 의한 자산군별 목표비중을 반영한 연도별 운용계획으로, 2018년도 국민연금기금 수입은 총 115조 5,570억원, 지출은 총 20조 8,877억원 규모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수입은 연금보험료 수입, 운용수익, 만기회수금 등(지출) 연금급여 지급, 기금운영비, 사업비 등이다.

2018년말 자산군별 목표비중은 중기 자산배분 이행계획에 따라 국내주식 18.7%, 국내채권 47.1%, 해외주식 17.7%, 해외채권 4.0%, 대체투자 12.5%로 정해졌다.

이에 따라 2018년말 자산군별 총 투자금액(금융부문)은 655.7조원으로국내주식 122.6조원, 해외주식 116.1조원, 국내채권 308.9조원, 해외채권 26.2조원, 대체투자 81.9조원이 될 전망된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