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부터 교정시설 경비업무에‘드론’시범 활용 –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7월부터 교정시설 경비업무에‘드론’시범 활용 –

법무부(장관 직무대행 이금로)는 오는 7월부터 무인비행장치(드론)를 이용한 교정시설 경비업무를 시작한다고 전했다.

안양교도소, 경북북부제1교도소, 원주교도소 등 3곳의 교도소에서 드론을 활용한 교정시설 경비시스템이 시범적으로 도입된다고 말했다.

연말까지 6개월간 시범 운영을 거쳐, 그 결과를 바탕으로 내년 상반기부터 다른 교정기관으로 점차 확대 적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시스템이 도입되면 영상 전송장비를 장착한 드론을 교정시설 상공에 띄워 시설 내·외부 순찰, 수용자 이동관찰, 도주자 추적 등 상황을 실시간으로 중앙통제실에서 관제할 수 있게 된다.

이번 시범 운영은 교정시설 경비업무 지원, 재난예방 활동, 드론을 이용한 마약반입 차단 등 방어 활동 등으로 나누어 진행됩니다. 다양한 운영경험을 축적하고 본격적으로 적용할 경우 경비업무의 효율성을 한층 높이고 인력 절감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법무부(교정본부)는 이미 전국 교정시설에 전자경비시스템을 구축하여 운영하고 있으며, 이에 드론 경비시스템을 보강하게 되면 교정시설 경비 수준이 훨씬 고도화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전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