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장하는 시장, 중미와 인프라 비즈니스 기회를! – 국토부, 중미경제통합은행(CABEI) 니카라과, 온두라스 등 5국 소장과 ‘찾아오는 인프라 사업설명회’ 개최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성장하는 시장, 중미와 인프라 비즈니스 기회를! – 국토부, 중미경제통합은행(CABEI) 니카라과, 온두라스 등 5국 소장과 ‘찾아오는 인프라 사업설명회’ 개최

국토교통부는 7일(수) 오전 9:30, 한국수자원공사(이하 K-Water) 아카데미(대전시 유성구 소재)에서 중미경제통합은행(이하 CABEI)과 함께 중미 인프라사업설명회(Biz Meeting)를 갖는다.

CABEI 사업국은 10국(과테말라, 니카라과, 온두라스, 엘살바도르, 코스타리카, 도미니카(공), 파나마, 벨리스, 콜롬비아, 쿠바)이며, 회원국은 역외국(스페인, 대만 등) 포함 14국 이다.

중미 5국은 과테말라, 니카라과, 온두라스, 엘살바도르, 코스타리카 이다.

이번 설명회는 지난 1월 19일(목) 국토부와 CABEI가 체결한 ‘인프라 협력 양해각서(MOU)’의 후속조치로 개최되며, CABEI* 내에서 사업 선정과 심사 권한을 갖고 있는 5개국 소장들이 직접 와서 발주예정 프로젝트를 설명하고, 한국기업들과 1:1 상담을 가질 예정이다.

CABEI는 ‘과테말라 주택개발 사업(1억 달러/’17년 융자승인)’, ‘니카라과 전력화 및 재생에너지 사업(8,650만 달러/’17년 융자승인)’ 등 최근 5년간 승인액 중 76%, ‘16년 승인액(20억 7,500만 달러) 중 71%를 인프라에 투자했다.

이번 설명회에 참가를 원하는 기업은, 국토교통부 연수 사무국*에 사전등록을 할 수 있으며, 현장등록도 가능하다고 말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이번 CABEI의 찾아오는 인프라 사업설명회를 통해 중미 지역의 생생한 프로젝트 정보를 들을 수 있고, 우리 측 사업의견도 제안할 수 있다.”라면서, “최근 CABEI에 쿠바가 회원국으로 가입하는 등 성장하고 있는 중미 인프라 시장에 참여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