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을 위해 중앙-17개 시도가 힘을 모은다 -「평창 동계올림픽 중앙·지방 지원 실무회의」 개최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법률신문 리걸헤럴드(LegalHerald)
print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을 위해 중앙-17개 시도가 힘을 모은다 -「평창 동계올림픽 중앙·지방 지원 실무회의」 개최

행정자치부는 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심덕섭 지방행정실장 주재로 「평창 동계올림픽 중앙지방 지원 실무회의」(이하 회의)를 개최했다.

회의에는 행정자치부의 「평창 동계올림픽 중앙·지방 협력지원단」(이하 ‘평창 지원단’이라 함)뿐 아니라 문화체육관광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대회 및 패럴림픽 대회 조직위원회가 참여하였다.

또한 각 시도별로 새롭게 구성된 「평창 동계올림픽 지원반」이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여 협업을 모색하는 킥오프(kick-off) 회의이기도 했다.

평창 지원단은 이번 회의를 통해 각 시도에 올림픽 붐 조성부터 대회 운영 참여까지 지자체의 적극적인 참여와 아낌없는 인적·물적 지원을 요청하였다.

우선 전국적으로 올림픽 열기를 고조시키기 위해 자치단체 청사에 올림픽 마스코트를 활용한 홍보시설물을 설치하도록 요청하였다. 그리고, 홈페이지·전광판 등 보유매체를 통해 올림픽 정보가 상시로 주민들에게 제공되도록 협조를 당부하였다.

또한 대회 기간 중 입·출국 지원, 운전, 전산 등 전문분야에 지자체 공무원이 투입되어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하고, 지역별 자원봉사자의 교육 장소를 협조해 줄 수 있도록 요청하였다.

또한, 모든 지자체가 다양한 행사를 통해 올림픽을 함께하도록 하였다. 국내 성화 봉송 기간(‘17.11.1.~’18.2.8.) 중에는 지역별 축하 행사가 진행될 수 있도록 하고, 대회기간 중에는 개최지에서 각 시도가 매일 돌아가며 해당 지역 특산품 판매·문화공연을 통해 지역의 문화·관광 자원도 전 세계에 홍보할 수 있도록 당부하였다.

17개 시도의 행정국장들은 이번 회의를 통해 중앙과 지자체가 협력하여 추진해야 할 과제들에 대해 적극 협조하기로 하였다.

심덕섭 지방행정실장은 “오늘 회의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관계기관 간 거버넌스를 구축하는 첫 번째 회의”라며, “새정부 출범 후 첫 개최하는 대규모 국제 행사로 지방과 중앙이 협력하면 품격있는 올림픽이 될 것”이라고 당부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