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운양동 주민자치회, 재난기본소득 사용처 스티커 배부 자원봉사 실시

[법률신문 리걸헤럴드] legalherald.co.kr

운양동 주민자치회, 재난기본소득 사용처 스티커 배부 자원봉사 실시

 

운양동주민자치회(회장 유석진)는 최근 경기도와 김포시의 재난기본소득 신청에 따른 사용처 문의가 증가함에 따라 ‘재난기본소득 사용가능 매장 안내’ 스티커를 제작해 지난 24일 배부활동을 펼쳤다.

운양동주민자치회는 자원봉사자를 모집해 운양동 상가지역을 중심으로 재난기본소득 사용가능 매장을 일일이 방문해 자체 제작한 안내 스티커 1,000매를 배부하고 출입문과 계산대에 부착하는 등 주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협조를 당부했다.

이번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 시민은 “코로나19로 그동안 많은 어려움을 겪은 지역사회에 작은 힘이나마 보탬이 돼 기쁘고 앞으로도 이러한 봉사활동에 적극 참여하겠다”고 했다.

유석진 주민자치회장은 “지역 주민들이 조금이라도 편리하게 재난기본소득 사용처를 확인할 수 있도록 봉사활동에 참여해 주신 주민자치위원과 주민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두정호 운양동장은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종식을 위해 적극 협조해 주시는 주민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재난기본소득을 적재적소에 사용해 가계부담을 덜고 소상공인에게도 힘이 되길 기대한다”며 “이번 자원봉사활동을 추진해 주신 주민자치회와 지역주민께 감사 드린다”고 전했다.

재난기본소득은 백화점, 대형마트, 유흥주점, 프랜차이즈 직영점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지만, 동네 병ㆍ의원 및 약국, 식당, 학원, 미용실, 세탁소 등 연매출 10억 원 이하 김포시 관내 매장에서는 사용이 가능하다.

 

#김포뉴스

 

Author: LH.A